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역사박물관, 명곡 명연주 토요음악회

수정일2015-10-13

 

서울역사박물관, 명곡 명연주 토요음악회 10월 공연 열어
 지난 9.12(토) 성황이룬 개막 공연에 이어 10.3(토) 오후 2시부터 제2회 공연 개최
 - 10.3(토) 2시부터 완숙하고 화려한「VIRTUOSO 명연주가」의 무대 펼쳐
 - 12월까지 매주 토요일 국내 최고의 성악가,연주가들 공연무대 열어
 - 오페라, 팝클래식, 클래식, 뮤지컬 등 다채로운 장르의 세계적인 명곡 들려줘
 - 전문공연장에서나 볼 수 있는 수준 높은 공연으로 즐거움과 감동 전할 것으로 기대

noname01

서울역사박물관은 10월 3일 토요일 국내 최정상의 음악가들이 출연하는「박물관 토요음악회」제2회 공연을 오후 2시부터 박물관 1층 로비 특설   무대에서 개최한다.「박물관 토요음악회」는 앞으로 12월까지 매주 토요일   다채롭고 감동적인 노래와 연주로 시민들을 찾아간다.

서울역사박물관은 지난 9월 12일에 토요음악회 개막 공연을 열어 시민들의 열렬한 환호와 갈채 속에 성황을 이룬 바 있어 벌써부터 이번 2회 공연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이 뜨겁다. 토요음악회는 음악에 대한 재미와 이해를 더해주기 위하여 공연의 음악감독을 맡은 서혜연 교수(서울대 성악과)의 해설과 함께 진행되며 관람은 무료다.

10월 3일 제2회 토요음악회는 청중을 사로잡는 완숙하고 생명력이 넘치는 연주의 세계로 인도하는「VIRTUOSO(명연주가)」의 무대를 펼친다. 피아니스트 주희성,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 첼리스트 이강호가 협연한다.
  
하이든(F.J.Haydn,1732~1809,오스트리아)의 ‘C Major 소나타 1악장 알레그로’, 글룩(C.W.Gluck 1714-1787,독일)의 오페라<오르페오와 에우리디체> 중 2막2장 ‘정령들의 춤’을 피아노와 첼로 독주로 감상할 수 있다. 
  
아울러, 데이비드 폽퍼(D.Popper,1843~1913, 체코)의 ‘폴로네이즈’(폴란드 민속 춤곡), 엘가(E.Elgar,1857~1934,영국)의 ‘사랑의 인사’, 멘델스존(F.Mendelssohn,1809~1847,독일)의 ‘피아노 3중주’ 등의 낭만적이고 화려한 선율을 피아노, 첼로, 바이올린의 앙상블로 만날 수 있다.

10월 10일 제3회 음악회는「명인 정대석의 음악세계」로 관람객과 함께 한다.
   
  
거문고 연주자 정대석은 거문고의 창작음악에 몰두하여 많은 거문고 곡을 탄생시켰으며 거문고를 일반인에 알리는 데 기여해 온 예술인이다. 그의 대표적인 창작곡 ‘달무리’, ‘고구려의 여운’ 등을 거문고 합주곡으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국악의 대표적인 실내악곡  ‘천년만세’, 조선시대 상류사회의 정가(正歌)로서 높은 예술성을 지닌 ‘여창가곡’등을 들려준다. 장구 김정수, 대금 이명훈, 가야금 정연수, 해금 정연주, 거문고 김준영·이민영·김한솔·임세형, 피리 김혜원, 여창 김나리 등 전문연주자들이 어우러져 멋지고 매력적인 국악의 세계를 펼칠 예정이다.

10월 24일 제4회 토요음악회는「Pop Classic」, 10월 31일 제5회는 목관 5중주 ‘여음’ 의 공연이 시민들을 찾아간다.
  
24일 팝클래식 무대에는 유명 기타리스트 장승호, 플루티스트이자 지휘자인 김동수, 유럽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소프라노 김황경, 드롭스 마림바 앙상블 단원인 마림비스트 장애령, 피아니스트 박은정이 출연하여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비틀즈 음악, 피아졸라의 ‘리베르 탱고’, 조지 거슈윈의 오페라 <Porgy&Bass>중 ‘서머타임’ 등 감미롭고 친숙한 레퍼토리를 선사한다.

31일에는 「여음과 함께하는 가을」로 무대를 연다. 여음 목관 5중주는 플루트 이지영, 오보에 오선영, 클라리넷 송정민, 바순 김형찬, 호른 신현석 다섯 연주자로 구성된 앙상블 그룹이다. 고음악인 모차르트의 변주곡부터 빌 더글라스의 ‘Hymn 찬송가’ 등 현대음악까지 유명한 곡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토요음악회는 11월과 12월에도 다채롭고 특별한 경험의 무대로 시민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전해줄 예정이다.

오페라 <마술피리> 하이라이트, 고음악 전문 연주단체 ‘바흐솔리스텐서울’의 바로크 음악, 남원시립국안단의 신명나는 국악의 향연이 펼쳐지며, 12월 크리스마스음악회와 송년음악회를 통해 하프 연주(서울시립교향악단 박라나), 합창(큰은혜소년소녀합창단) 등의 공연을 선보임으로써 관람객을 특별한 경험의 세계로 인도할 것이다.

 

보도자료 상세 보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역사박물관 - 총무과
  • 문의 724-0274
  • 작성일 2015-10-0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