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거리예술단 100팀 선발 거리예술존 본격 운영

수정일2015-05-14

 서울시, 거리예술단 100팀 선발… '거리예술존' 본격 운영

 

  • 서울시가 지난 4월 공개오디션을 통해 '거리예술단' 100팀을 선발 완료하고, 이들이 16일(토)부터 오는 11월까지 서울 곳곳의 '거리예술존'에서 노래, 연주, 마술, 마임, 국악 등 다채로운 거리공연을 동시다발적으로 펼친다고 밝혔습니다.

.

  • '거리예술존'은 도심 속 광장, 공원부터 덕수궁 돌담길과 같은 보행전용거리, 전통시장 등 상반기 100여 곳에서 시범운영됩니다. 시는 '거리예술존'임을 알 수 있도록 향후 바닥에 표식을 하는 방법을 마련하고, 공연 가능한 장소를 지속 발굴해 '거리공연존'을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입니다.

 

  • 이번에 선발된 '거리예술단'은 인디밴드부터 직장인 가수(유병은 씨), 페루 출신 뮤지션(라파엘 몰리나 씨), 군악대 퇴역군으로 결성된 밴드(무궁화시니어오케스트라), 세계적인 비보이팀(로우패밀리) 등 다양한 장르와, 연령대, 출신으로 눈길을 끕니다. 이들은 11월까지 서울 곳곳의 거리예술존에서 12차례 공연을 선보이고, 시는 실비차원의 경비를 지원합니다.

 

  • 공연은 주로 주말 오후 2시~6시 사이에 이뤄지며, 장소에 따라 평일 점심 및 저녁시간에도 공연이 열립니다. 월단위 세부 공연일정은 거리예술존 홈페이지(http://www.seoulopenstag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시는 공간별 규모, 참여인원 등을 고려해 특성에 맞는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5월의 주요 공연일정은 ▴감미로운 클래식 음악을 들려줄 ‘필아모로 소앙상블’(북서울미술관 16일(토) 16시)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코메디마임극을 선보일 ‘김찬수’(삼청공원 17일(일) 16시) ▴해설이있는 뮤지컬 갈라콘서트 ‘제이스타컴퍼니’(수유시장 19일(화) 16시) ▴화려한 스트리트 댄스를 선보일 ‘로얄리티 왁커스’(사근체육공원 24일(일) 16시)등입니다.

 

  • 시는 특히 망원시장, 통인시장 등 약 40개 전통시장에는 공연으로 활력을 더하고, 시립북서울미술관 별광장, 덕수궁 대한문과 돌담길,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 만화의 거리 등 많은 사람이 모이는 관광명소는 특화공간으로 운영해 시민과 관광객들의 문화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전통시장은 통인시장, 수유시장, 용문시장, 영천시장, 방학동 도깨비시장, 성대골목시장, 신중부시장, 정릉시장, 금천교시장(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마장축산물시장, 약령시장 등 각 자치구를 대표하는 크고작은 시장들이 고루 참여합니다.

 

  • 또, 안양천 오금교 야외무대, 이태원 녹사평역 광장, 파리근린공원 등은 시민들의 일상생활 속에서 공연을 만날 수 있도록 생활밀착공간으로 운영할 계획입니다.

 

  • 정헌재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거리예술존 운영과 거리예술단의 공연활동 지원으로 예술가들에게는 재능을 펼칠 기회를, 시민들에게는 일상 속에서 다양한 무료공연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발길 닿는 어디든 공연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의 도시, 서울’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거리예술존을 매년 더욱 확장해 운영을 활성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정책과
  • 문의 2133-2134
  • 작성일 2015-05-1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