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역사박물관, '토요 배리어프리 영화' 무료 상영

수정일2016-01-26

서울역사박물관, '토요 배리어프리 영화' 무료 상영

- '토요 배리어프리 영화관' 매월 넷째 주 토요일 오후 2시 선착순 입장

- 시각장애인 위한 목소리 화면해설, 청각장애인 위한 한글자막 넣어 상영

- 영화관 수준 음향·영사 시스템… 28일 첫 상영작 <어네스트와 셀레스틴>

□ 서울역사박물관이 한 달에 한 번, 넷째 주 토요일마다 기존 영화관 수준의 음향·영사 시스템 속에서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배리어프리(barrier-free)' 영화관으로 변신한다.

□ '배리어프리 영화'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아이부터 어른까지 모두 어려움 없이 영화를 볼 수 있도록 화면해설, 한글자막 등으로 배려해 장벽(barrier)을 줄인 영화를 말한다.

□ 시각장애인을 위해 대사 사이사이에 목소리로 장면을 설명해주고, 청각장애인을 위해 효과음, 배경음악까지 모두 한글 자막으로 보여준다.

□ 시청각 장애인뿐만 아니라 내용을 완벽하게 이해하기 어려운 아이들, 눈이 침침하거나 귀가 어두워서 영화에 집중하기 힘든 어르신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서울역사박물관(관장 강홍빈)은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대표 이은경)와 협력해 28일(토) 첫 상영을 시작으로, '토요 배리어프리 영화관'을 연중 운영한다고 밝혔다.

※ 자세한 사항은 붙임문서를 참고 하세요.

서울역사박물관,_토요_배리어프리_영화_무료_상영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역사박물관 - 총무과
  • 문의 724-0112
  • 작성일 2015-03-2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