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어린이책 속에서 폴란드의 흘러간 시간을 만나다

수정일2015-03-20

 

폴란드강연포스터(축소)

 

- 서울도서관, 3/24(화)에 ‘어린이책 속의 폴란드의 어제와 오늘’ 강연 개최
 - 아름다운 어린이책으로 유명한 폴란드 사회의 변화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
 - 서울도서관 세계자료실에서 3월 한달간<폴란드 대사관 기증도서전>도 함께 진행 중

 

□ 서울도서관은 3월 24일 화요일에 서울도서관 4층 사서교육장에서 이지원 교수(서울시립대학교 디자인대학원 겸임교수,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 강사)를 모시고 ‘어린이책 속의 폴란드의 어제와 오늘’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개최한다.

 

 □ 폴란드는 1989년 사회주의 체제가 무너진 이후 모든 분야에서 큰 변화를 겪었지만, 사회주의 체제에서도 아름다운 어린이책 일러스트레이션과 그래픽 전통을 자랑했던 나라이다. 글과 그림으로 이루어진 어린이책은 언제나 사회 변화를 민감하게 반영하는 매체 중 하나인데, 이렇게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어린이책의 변화를 통해 폴란드 사회의 변화에 대해서도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려고 한다. 

 

□ 한편 서울도서관 세계자료실은 3월 한달동안 도서관 개관 이래로 폴란드 대사관으로부터 기증받은 폴란드 문화·예술·역사에 관한 도서 37권을 소개하는 <폴란드 대사관 기증도서전>을 열고 있다. 전시도서 목록과 세계자료실을 소개하는 홍보자료를 함께 전시 중이다. 세계자료실 운영시간(화~일, 9:00-18:00) 중에 언제든 전시 도서들을 살펴볼 수 있다.

 

□ 이번 강연으로 세계자료실에서 소장 중인 폴란드 대사관 기증도서들을 홍보하는 동시에 폴란드에 대한 서울 시민의 관심을 유도하고 아울러 어린이책을 매개로 하여 폴란드 사회와 문화에 대해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마련하고자 한다.

 

□ 이용훈 서울도서관장은 “서울도서관 세계자료실은 전세계 다양한 나라의 문화와 지식을 두루 시민들에게 전달하고 책과 자료를 수집하여 서비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폴란드 책 전시와 어린이책 관련 강연은 서울시민들에게 폴란드의 깊은 문화와 다양한 이야기를 접하는 계기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강연은 성인이라면 서울시민 누구나 수강이 가능하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을 통해 강연에 선착순 50명을 모집한다. 참가비는 없다.
   -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http://lib.seoul.go.kr)나 서울자료실 블로그(http://blog.naver.com/lib_seoul)을 참조하거나 세계자료실(☎ 2133-0308)로 문의하면 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정보서비스과
  • 문의 02-2133-0308
  • 작성일 2015-03-2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