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015 대외협력전시 < SeMA Collection : 확장된 조각_Expanded Sculpture>

수정일2015-03-13

 대외협력 전시 확장된 조각 이미지서울시립미술관과 (재)중구문화재단은 2015년 3월 13일(금)부터 4월 16일(목)까지 충무아트홀 갤러리에서 <SeMA Collection : 확장된 조각_Expanded Sculpture>을 개최한다. 양 기관은 2014년 2월 미술문화교류 업무협약(MOU)을 맺고 공동주최 대외협력전시, 중구문화재단의 ‘찾아가는 문화사랑방 ACT’, 서울시립미술관의 ‘찾아가는 미술감상교실’을 통해 교류해왔다. 2015년 대외협력전시 개최를 통해 문화교류의 흐름을 더욱 적극적으로 이어가고자 한다.

 

<SeMA Collection : 확장된 조각_Expanded Sculpture>은회화, 사진 및 미디어작품으로 구성되었던 기존 전시에서 차별화 된 전시를 제안한 중구문화재단의 의견을 반영하여 조각 및 설치작품으로 구성되었다. 전시제목 ‘확장된 조각_Expanded Sculpture’은 미술평론가 로잘린드 크라우스(Rosalind Krauss)의 논고 ‘확장된 장(場)에서의 조각’에서 언급된 조각영역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반영한다. 매체의 물질성을 기반으로 한 조각 작품부터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사물을 조합하여 제작된 설치작품까지 ‘조각’이라는 단어가 의미하는 범위와 경계를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는 다양한 작품들로 기획되었다.

 

철사를 일일이 용접하는 방법을 통해 기하학적 곡선미를 드러내는 조각가 존배(John Pai)의 <Ansan> (2008)을 비롯하여 ‘본다’는 시각적 행위와 ‘언어’의 의미를 문자조각을 통해 탐구하는 김신일의 <Eye Level, Divided Sight, Individuality> (2010-2011), 조형원리에 있어서 가장 기초적인 단위인 ‘점, 선, 면’에 대한 실험을 진행해온 김인배의 <직각의 디스코> (2010)가 전시된다. 사진을 여러 겹의 줄 위에 프린트하여 평면을 입체화하는 방법으로 새로운 시각이미지를 선보여온 홍성철의 <String Mirror_open me_0229, 0272> (2007)과 사진 속 시공간을 조각의 영역으로 전환시킨 고명근의 ‘사진조각’ <Room-11> (2011)을 포함하여 총 20여점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서울시립미술관의 소장작품 중 다양한 매체를 소재로 한 조각 및 설치작품을 엄선하여 기획된 전시 <SeMA Collection : 확장된 조각_Expanded Sculpture>을 감상하며 ‘조각’의 의미에 대한 보다 깊은 이해를 도모하고 나아가 작품을 통해 드러내고자 했던 작가의 고유한 세계와 소통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

 

  • 개요
    • 전시기간 : 2015-03-13 ~ 2015-04-16
    • 전시장소 : (재)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홀
    • 전시시간 : 화-금 : 12:00-20:00 / 토,일 : 12:00-19:00 (월요일 휴관)
    • 부문/작품수 : 조각, 설치 / 20여점
    • 관 람 료 : 무료 

 

  • 문의
    • 서울시립미술관 대표 02) 2124-8800, 홍보 02) 2124-8928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학예연구부
  • 문의 02-2124-8955
  • 작성일 2015-03-1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