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5명의 시인, 모교방문하여 시 낭송하다

수정일2014-11-21

5명의 시인, 모교방문하여 시 낭송하다

 

  시(詩)는 아름다운 사회를 만듭니다. 어릴 때부터 시낭송 등을 통한 문학적 경험을 축적한 학생들은 장래에 인문학적 지성을 통해 건전한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올해 11월부터 12월까지 생활공간과 시를 밀접하게 연결하는 프로젝트인『시의 도시 서울』의 일환으로 (사)한국시인협회와 함께 <시인 모교 방문 시 읽어주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 소재의 중학교 학생들에게 선배 시인과의 만남의 기회를 제공하여, 학생들이 자연스럽게 시(詩)를 접할 뿐만 아니라 선배 시인의 학창 시절에 대한 이야기를 들음으로써 학업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줄이고 인문학적인 힐링의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서울 소재의 5개 중학교 출신의 시인들이 각각의 모교를 방문해 방과 후 교육 시간과 문학·국어 수업 시간에 3~40여 명의 학생들과 시 낭송, 시인과의 대화, 문학 특강 등의 내용으로 수업을 진행합니다.

 

  강사는 국내의 공신력 있는 문예지로 등단하여 문단에서 주목받고 있는 시인 중 심사를 거쳐 선발한 5명의 젊은 시인(등단 10년차 이내)으로 구성되었으며, 강의는 그들의 모교에서 진행됩니다.

 

<세부 진행일정>

연번

시인명

학교명

강의일시

비 고

1

서동균

상도중

11.18(화) 15:00~15:50

2011년도 『시안』등단

2

김상혁

번동중

11.19(수) 10:50~11:40

2009년도 『세계의 문학』등단

3

천서봉

은평중

12. 3(수) 10:30~11:20

2005년도 『작가세계』

4

남궁선

원촌중

11.21(금) 9:00~9:45

2011년도 『시작』등단

5

배성희

성산중

11.27(목) 15:30~16:30

2009년도 『서정시학』등단

  프로그램은 시 읽어주기, 시인과의 대화, 즐거운 문학교실 세 가지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외에도 개별 시인들이 준비한 독창적인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시 읽어주기를 통해 강사가 직접 선택한 시 2편을 학생들과 함께 읽고 시에 관한 자유로운 대화를 진하하고, 시인과의 대화를 통해 시인의 학창시절 에피소드, 시인이 좋아하고 시인에게 영향을 끼친 선배 시인 및 시 등의 주제로 진행되며, 즐거운 문학교실을 통해 시인이 준비한 자필 시의 제목과 동일한 제목의 3행시 등 짧은 분량의 시를 창작하고, 시인과 함께 그 제목과 시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시인 모교 방문 시 읽어주기> 사업은 문학단체의 인적 인프라 자원을 학교 수업과 연계하고, 문학에 대한 재능 및 꿈을 가진 학생들에게 시 창작 지도 계기를 마련하고자 시작되었습니다.

 

  기타 자세한 사항에 관한 문의는 한국시인협회(☎ 02-764-4596)에 문의하면 됩니다.

 

  이상국 문화예술과장은 “자신이 가고자 하는 분야의 전문가와 직접 만나고, 가까이서 대화하는 것으로도 학생들에게 큰 자극이 될 수 있는 기회”라며, “<시인 모교 방문 시 읽어주기>가 시문학에 뜻이 있는 학생들의 꿈을 자극하고, 그렇지 않은 학생도 ‘시(詩)’라는 장르에 대해 진지한 성찰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문화예술과
  • 문의 2133-2563
  • 작성일 2014-11-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