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한성백제박물관, 토요일 오후 봄꽃 만발한 올림픽공원서 즐기는 무료음악회

수정일2021-04-08

□ 한성백제박물관(관장 김기섭)은 시민을 위한 무료 음악 행사인 ‘한성백제박물관 사계콘서트’를 개최한다. 박물관 사계콘서트는 문화예술단체의 재능기부 공연으로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봄·여름·가을·겨울 사계절에 맞추어 펼치는 박물관 대표 문화행사이다.

□ 작년에는 코로나19 때문에 공연을 취소하거나 온라인으로만 개최하였는데, 올해에는 안전시설을 더 갖춘 가운데 봄꽃이 만발하는 따스한 봄의 향기를 다양한 음악으로 시민들에게 전할 예정이다.

○ 다만, 정부와 서울시의 방역지침에 따라 전체 좌석의 30% 미만인 70석만 선착순 무료 개방한다.

□ 첫 계절에 열리는 사계콘서트 ‘봄’은 4월 10일(토)부터 5월 29일(토)까지 전문연주단 크라제, 더 피아니시모 음악예술학회, 베아오페라음악예술원, 더 브람스 트리오 등 4개 단체가 1회씩 공연한다.

○ 전문연주단 크라제는 예술 간 다양한 융합과 교차를 통한 다채로운 음악 공연을 선보이는 단체이다. 4월 10일 <봄을 노래하는 정원>이라는 주제로 브람스, 슈만 등의 감미로운 클래식과 베르디, 구노 등의 오페라 아리아, 가곡, 뮤지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곡을 들려준다.

○ 더 피아니시모 음악예술학회는 학술활동과 연주활동을 병행하는 국내외 180여 명의 음악인들로 구성된 단체로, 4월 24일 <건반 위의 노래>라는 주제로 피아니스트 채수아와 메조 소프라노 권세연이 멘델스존, 모차르트, 그리그 등 피아노와 성악이 조화를 이루는 다양한 음악을 선사한다.

○ 베아오페라음악예술원은 오페라 전문 연주자 양성기관으로 ‘해설이 있는 오페라’, ‘찾아가는 오페라’ 등 오페라를 대중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한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오페라 갈라 콘서트 ‘사랑과 열정(Amore & Passione)’으로,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 도니체티의 ‘사랑의 묘약,’ 비제의 ‘카르멘’의 주요 아리아들을 선보인다.

○ 더 브람스 트리오는 플룻, 클라리넷, 피아노 세 명의 연주자들이 모인 전문 앙상블 단체로서 정통 클래식에서부터 크로스 오버에 이르는 다양하고 폭넓은 음악을 선보인다. 1부는 슈만, 바흐, 브람스 등의 클래식을, 2부는 영화음악과 팝송 등을 세 악기의 조화로운 앙상블로 들려준다.

□ 본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선착순 70명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 위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성백제박물관 누리집(http://baekjemuseum.seoul.go.kr)을 참조하거나, 교육홍보과(02-2152-5837)로 문의하면 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한성백제박물관 - 교육홍보과
  • 문의 02-2152-5837
  • 작성일 2021-04-0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