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도서관 사서, 시민 선정...2020년 `토론하기 좋은 올해의 책`은?

수정일2020-01-15

□ 서울도서관은 서울시 독서토론 문화 활성화를 위해 2020년 한 해 동안 함께 읽고 <토론하기 좋은 ‘올해의 책’> 10권을 선정하였다. 어린이, 청소년, 성인으로 나누어 독서 대상별 추천 책을 선정하였으며, 선정된 책은 올 한 해 동안 서울시 도서관에서 시민들에게 소개될 예정이다.

□ 2020년 <토론하기 좋은 ‘올해의 책’>은 서울시 도서관 사서와 시민 90여명이 선정위원으로 참여하여 지난 2019년 3월부터 27차례의 토론 회의를 거쳐 151권의 도서를 검토한 끝에 최종 선정되었다.

○ 서울도서관은 <올해의 책>을 선정하기 위해 공공도서관, 학교도서관, 전문도서관 등 서울시 사서 42명이 참여하는 사서 네트워크를 구성하였으며, 선정위원들은 어린이, 청소년, 성인 대상별 팀을 나누어 책을 추천하고 토론하여 선별하는 과정을 거쳤다.

○ ‘선정단’이 추천한 책은 독서동아리 등 시민 평가위원 45명의 의견과 각 도서관 독서토론사업 담당자의 평가를 거쳐 대상 연령의 적정성, 내용에 대한 만족도, 토론주제 만족도 등을 고려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 <어린이>를 위한 도서 중 그림책 부문에는 지혜로운 언어사용법에 대한 <말들이 사는 나라(윤여림, 최미란 저)>와 고민과 걱정을 마주하는 법을 알려주는 <그 녀석, 걱정(안단테, 소복이 저)>이, 글책 부문에는 운동장에서 신나게 뛰어놀면서 야구공처럼 단단해지는 아이들의 이야기 <소리 질러, 운동장(진형민 저)>와 전래동화같은 신기한 홈쇼핑 이야기 <신통방통 홈쇼핑(이분희 저)>가 선정되었다.

□ <청소년>을 위한 도서로는 문학 부문에서 장애인 부모를 둔 주인공 소녀의 성장소설 <발버둥치다(박하령 저)>가, 비문학 부문에서는 오늘날 정보보안 이슈를 다룬 <내 휴대폰 속의 슈퍼 스파이(타니아 로이드 치 저)>와 그림책 부문에서는 공장 노동자의 투쟁 이야기 <빈 공장의 기타 소리(전진경 저)>가 ‘올해의 한 책’에 이름을 올렸다.

□ <성인> 도서는 환경문제에 대한 실천적 모델을 보여주는 에세이 <아무튼, 딱따구리(박규리 저)>가 문학 부문에, 5명의 기자들이 아동학대 실태를 기록한 <아동학대에 관한 뒤늦은 기록(류이근 외 저)>과 일상 속 '차별'에 대한 경각심을 부르는 <선량한 차별주의자(김지혜 저)>가 비문학 부문에서 ‘올해의 한 책’으로 선정되었다.

□ 이번에 선정된 <토론하기 좋은 ‘올해의 책’> 10권은 서울시 ‘독서토론 활성화 사업’에 활용되며, 오는 2월부터 자치구의 공공도서관 및 작은도서관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과 만날 예정이다.

○ 서울시 ‘독서토론 활성화 사업’은 도서관을 중심으로 하여 성별, 인종, 연령, 종교, 사회적 신분에 관계없이 누구나 지역사회의 중요한 가치나 문제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밝히는 공론의 장을 펼쳐내고자 한다.

○ 뿐만 아니라 독서토론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찾아가는 독서토론동아리 교육 지원과 같은 다양한 독서동아리 활성화 사업도 준비 중이다.

□ 또한, 오는 2월 3일(월)부터 7일(금)까지 총10회에 걸쳐 시민청 태평홀에서 선정된 올해의 책 저자와 함께 하는 <저자간담회>를 개최한다. 올해 서울시 ‘독서토론 활성화 사업’에 참여하는 도서관과 독서동아리를 위한 자리로, 연출가, 작가, 배우들로 이루어진 프로젝트 그룹 ‘도킹’의 짧은 낭독극을 시작으로 간담회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이번에 선정된 ‘올해의 책’은 가볍게 이야기 나누기 좋은 책부터 현대사회에 직면한 문제를 다룬 책까지 고루 선정되었다”라며, “서울도서관은 책을 통해 개인의 문제 뿐 아니라 사회문제의 해답을 함께 찾아가는 시민 토론장을 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도서관
  • 문의 2133-0228
  • 작성일 2020-01-1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