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화려한 품새 보러오세요’서울시, 남산골한옥마을서 태권도 상설공연

수정일2019-04-18

□ 시원한 발차기와 화려한 품새를 자랑하는 우리나라 고유 무술이자 국제공인스포츠 태권도. 2007년도부터 시작해 무려 13년째, 태권도를 통해 우리 문화를 알리고 있는 ‘태권도 상설공연’이 4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남산골 한옥마을 천우각 무대에서 열린다.

○ 공연은 4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매주 금~일요일에 열리며, 1일 2회(13:00~13:25 / 15:00~15:25), 모두 무료공연으로 진행된다. 다만, 6월 3일~8월 29일은 남산골한옥마을무대 및 바닥보수공사로 인해 남산골 한옥마을 정기공연 대신 인사동·명동·대학로 거리 등에서 특별공연 형태로 열릴 예정이다.

□ 먼저, 군 특유의 강인한 시범을 보일 제3야전군 태권도 시범단과 각종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경민대학교 태권도 시범단, 한국 태권도의 미래이자 희망인 서울 미동초등학교 태권도 시범단이 박진감과 강인한 힘이 넘치는 정통 태권도 시범공연을 선보인다.

○ 제3야전군 태권도 시범단은 ‘전투형 강군’에 대한 강렬한 인식과 한층 더 다이나믹해진 퍼포먼스의 진수를 선보인다. 또한, 2002년도에 창단되어 60명 이상의 국가대표를 배출한 경민대학교 태권도 시범단이 올해 처음으로 화려한 공연을 펼친다. 서울 미동초등학교 태권도 시범단은 똘망똘망 당찬 눈빛과 성인 태권도 시범단 못지않은 뛰어난 기술력으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 절도 있는 정통 태권도 시범공연 외에도 태권도를 모티브로 K-POP댄스, 뮤지컬 등을 접목하여 새롭게 연출한 다양한 퍼포먼스형 태권도 창작문화 공연도 펼쳐진다.

○ “태권도를 배우고 싶어요”를 주제로 평범한 회사원이 태권도를 마스터하는 과정을 극화한 미르메 태권도 시범단의 ‘Step up’ 공연은 코믹한 연출로 관람객들에게 재미를 선사한다.

○ 드라마틱한 연출로 국내·외 관광객을 사로잡을 놀자 태권도 시범단의 ‘도깨비’ 퍼포먼스는 하회탈, 부채, 천 등 다양한 도구를 사용하여 기교 넘치는 태권댄스로 새로운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 가천대학교 글로벌 미래교육원의 KUTD 태권도 시범단은 정통 태권도에 K-POP댄스를 접목하여 절도 있는 동작과 칼군무 위주의 시범을 선보일 계획이다.

□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태권도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송판격파체험과 여성호신술 체험, 공연단과 함께하는 즉석기념촬영, 태권도 띠 증정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되어 있다. 또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태권도의 정신과 문화를 배워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 외국인 대상 체험 프로그램은 매주 수·목요일 11시부터 1시간 동안 진행되며, 태권도의 역사와 의미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막기, 차기, 지르기 등 태권도의 기본동작을 배울 수 있고, 기본동작을 익힌 후에는 우아하고 절도 있는 태권도 품새, 태권도 기술의 화룡점정인 격파까지 다양한 체험을 경험할 수 있다.

○ 태권도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은 외국인 관광객은 서울관광홈페이지(www.visitseoul.net)나 전화(02-6674-4303)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체험프로그램 온라인 신청방법 : 서울관광 홈페이지(www.visitseoul.net) ⇒ 하이라이트 ⇒ 축제&행사 ⇒ 외국인태권도체험프로그램 ⇒ 신청하기 클릭!

□ 이은영 서울시 관광산업과장은 “우리나라 국기(國技)이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태권도 공연을 통해 우리 고유의 문화를 알리고, 서울 관광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 이라면서, “정통 태권도 시범공연 뿐만 아니라, 새로운 형태의 창작 태권도 공연과 다양한 체험을 통해 관객과 함께 즐기는 풍성한 시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관광체육국 - 관광산업과
  • 문의 02-2133-2799
  • 작성일 2019-04-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