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한옥에서 만나는 우리국악, 북촌낙락(北村樂樂)

수정일2014-09-16

□ 8월부터 매주 토요일 북촌일원에서 ‘북촌낙락(北村樂樂)’ 국악공연이 펼쳐져 국내·외 관광객들이 공연장이 아닌 가장 한국적인 공간인 한옥에서 우리음악을 즐길 수 있다.

 □ ‘북촌낙락(北村樂樂)’ 은 서울시가 ‘14년 3월에 발표한 서울시 국악발전 종합계획의 일환으로 북촌창우극장과 함께 추진하는 사업으로 일상에서 우리국악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서울의 대표 문화지역인 북촌일원에서 8.9~10.18 매주 토요일 총 40여회 진행된다.

□ 한옥음악회는 북촌 가회동성당, 북촌문화센터, 북촌전통공예체험관, 갤러리 아트링크, 갤러리 근대화상회에서 거문고·가야금 독주회 등 다양한 국악 공연이 진행된다.

 □ 특히 9~10월 중엔 명인들의 특별무대와 해외 아티스트와 국악인들과의 콜라보레이션 무대가 펼쳐진다. 객석의 경계가 허물어진 한옥에서 듣는 우리음악은 한층 더 흥미로움과 새로움을 전달해 줄 것이다

□ 또한, 야외 돌담길에서는 국악 거리공연도 펼쳐진다. 감고당길과 재동관광안내소 앞에서 펼쳐지는 돌담공연은 소리꾼 소리에 몸짓을 더해 재미난 공연을 선보이고 있는 ‘꿈꾸는 산대’ 등이 참여하여 주말 북촌나들이를 더욱 즐겁게 해 줄 예정이다.

 □ 북촌낙락(北村樂樂)’은 연주자와 손닿을 거리에 나란히 앉아 막연하게 알던 고루하고 따분한 우리음악이 아닌 직접 보고 듣고 이해하면서 함께 즐길 수 있는 음악이 되어 관객들의 가슴에 남을 것이다.

 □ ‘북촌낙락(北村樂樂)’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북촌창우극장 02-747-3809로 문의하면 된다.

□ 이상국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우리 고유 문화인 국악을 국내·외 관광객들이 일상에서 쉽게 만날 수 있도록 국악컨텐츠를 다양화하여 서울을 전통문화로 즐거운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문화예술과
  • 문의 2133-2553
  • 작성일 2014-09-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