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염상섭, 광화문을 횡보(橫步)하다

수정일2014-08-31

염상섭, 광화문을 횡보(橫步)하다

1

2

관련 포스터

현장 사진

 

  서울시는 4월부터 (재)대산문화재단, 교보문고와 함께 ‘광화문 목요 낭독공감’을 진행 중에 있으며, 8월을 맞이하여 횡보 염상섭을 읽는 『염상섭 문학의 밤』 행사를 진행합니다.  횡보 염상섭 상(像) 이전 관련으로 생긴 횡보 염상섭과 서울시, (재)대산문화재단, 교보문고의 인연을 이번 8.28(목)에 낭독공감 행사를 통하여 풀어가고자 합니다.

 

『염상섭 문학의 밤』은 지난 4월 1일 횡보(橫步) 염상섭(廉想涉)의 상(像)을 삼청공원에서 광화문 교보생명빌딩 종로 출입구로 이전 설치한 것을 기념하는 것으로, 오는 8월 28일(목) 18시 30분 횡보 염상섭의 상 앞에서 열립니다.

 

 『염상섭 문학의 밤』은 한국작가회의 주관으로 진행되며 작가 소개, 작품 낭송, 기념 시 낭송, 음악 및 마임 공연, 노래 공연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횡보 염상섭의 삶과 문학을 읽는 시간을 가집니다.  또한 『경성에서, 서울까지 - 소설가 횡보 씨의 시간 여행, 근대문학유산을 따라 걷는 도시 에세이』의 저자인 고영직 평론가와 이민호 시인 등을 초청하여 횡보 염상섭을 통해 본 서울의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며, 오창은 평론가의 사회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광화문 목요 낭독공감은 지난 4월부터 매주 목요일 교보문고 광화문점 배움 아카데미에서 한국문예창작학회, 한국문인협회, 한국시인협회, 한국작가회의 등 문학단체와 함께 작가와 독자가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각 문학 단체들은 소속되어 있는 많은 작가들을 대중에 소개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독자들에게는 책으로만 만나던 작가를 직접 만나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매주 마련한다는 점에서 좋은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광화문 목요 낭독공감은 12월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공휴일 및 연휴 전후 제외)에 진행된다. 낭독공감 일정은 대산문화재단 홈페이지(www.daesan.org)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상국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8월 광화문 목요 낭독공감을 통해 시민들이 한국근대문학의 대표적 인물인 염상섭을 더 깊이 알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 남은 낭독공감 일정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기 바란다.”라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문화예술과
  • 문의 2133-2563
  • 작성일 2014-08-3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