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시간을 잡을 수만 있다면! 서울시립미술관 소장작품전 - 포착된 시간

수정일2014-07-16

 

“시간을 잡을 수만 있다면! 서울시립미술관 소장작품 <포착된 시간>展”
SeMA Collection : 포착된 시간
 

 Print

 

서울시립미술관은 2014년 대외협력전시의 일환으로 7월 3일(목)부터 2014년 8월 28일(목)까지 <SeMA Collection : 포착된 시간>展을 관악구청 2층 갤러리관악에서 개최합니다.  <포착된 시간>展는 ‘시간’을 제목에 사용하거나 소재로 다룬 작품들을 중심으로, 작가가 시간의 어떤 지점을 포착하고 특정 공간과의 관계를 다룬 작품들을 선보임으로써, 멈추지 않고 끊임없이 흘러갈 수밖에 없는 시간 속에서 어떤 순간을 포착한 작품들의 의미에 대해 생각해보고자 합니다. 시간은 사람들의 삶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음에도 사람들은 시간이 자신과 관련되거나 어떤 사회적 사건이 발생할 때 시간에 대해 인식하게 되고, 이때 시간은 그 사람들에게 중요한 의미를 띄게 됩니다. 몇 시에 누구를 만나거나, 또는 언제까지 어떤 일을 완수하기 위해서 사람들은 끊임없이 시계를 보며 시간을 의식합니다. 만약 생사의 기로에서 촌각을 다투게 될 때 시간의 중요성은 더욱 중요해집니다. 이로 인해 사람들은 가끔은 시간이 정지하였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기도 하며, 어쩔 때는 다른 사람의 시간과 나의 시간이 다르게 흘러가는 것을 아닌가 하는 주관적 시간을 경험할 때도 있습니다. 갤러리관악에서 만나는 서울시립미술관 소장작품들은 이러한 시간의 흐름을 시각적으로 보여줍니다. 특정 날짜나 시간을 다룬 작품들을 통해 그냥 지나칠 수 있는 어떤 순간이 의미가 생기고 영속성을 가지게 될 수 있음을 살펴보고, 이를 통해 바쁜 일상 속에서 시민들이 자신을 둘러싼 공간과 그 속에서 흘러가는 시간과 자신의 삶에 대해 생각해보고자 합니다.

 

▶ 개 요

  • 전 시 명 : SeMA Collection : 포착된 시간
  • 전시기간 : 2014. 7. 3 ~  8. 28
  • 전시장소 : 갤러리관악(관악구청 2층)
  • 전시부분 : 회화, 사진
  • 전시작가 : 김수영, 김태준, 김홍식, 노세환, 박상희, 박진영(Area. Park), 박태홍, 정주영

 

포착된시간-사진

 

▶ 문의 : 서울시립미술관 대표 02) 2124-8800, 홍보 02) 2124-8928

 

서울시립미술관 홈페이지 바로가기

서울시립미술관 페이스북 바로가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학예연구부
  • 문의 02)2124-8954
  • 작성일 2014-07-1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