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립미술관 [사진과 미디어 : 새벽 4시] 전에 초대합니다.^^

수정일2014-01-15

국문페이지_가로메인배너

 

서울시립미술관 [사진과 미디어 : 새벽 4시] 전에 시민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사진과 미디어 : 새벽 4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전국 4개 국공립 미술관(서울시립, 대전시립, 경남도립, 광주시립)에서 릴레이 형식으로 개최하는 “미술관 속 사진페스티벌”의 일환으로 기획된 전시입니다.

새로운 미디어 환경 속에서 다중적 정체성을 갖게된 현대인의 자아를 주제로 하며 사진작가들의 작품뿐만 아니라 사진 매체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작가들의 영상 및 설치 작업, 현직 사진 기자의 작업, 그리고 SNS에 업로드 되는 불특정 다수의 사진을 이용한 참여형 영상 설치 작업까지 모두 포함하여 미디어 환경 속 현대인의 삶을 반영하는 다양한 작품을 선보입니다.

 

기인 동안 잠자고 짧은 동안 누웠던 것이 짧은 동안 잠자고 기인 동안 누웠었던 그이다. 네 시에 누우면 다섯, 여섯, 일곱, 여덟, 아홉 그리고 아홉 시에서 열 시까지 리상 - 나는 리상이라는 한 우스운 사람을 안다. 물론 나는 그에 대하여 한쪽 보려 하는 것이거니와. - 은 그에서 그의 하는 일을 떼어 던지는 것이다. 태양이 양지쪽처럼 내리쪼이는 밤에 비를 퍼붓게 하여 그는 레인코트가 없으면 그것은 어쩌나 하여 방을 나선다.  ( 이상(1932), “지도의 암실”, 『이상 소설 전집』, 민음사, 2012, p.7. )

 

전시 부제인 ‘새벽 4시’는 물리적인 시간을 의미하기 보다는 새로운 차원의 공간으로 발을 내딛는 순간을 의미하는 하나의 메타포입니다. 미디어 환경 속 현대인의 삶을 가장 직설적으로 반영하는 이미지는 ‘밤’과 ‘빛’, 그리고 그 안에서 다중적으로 활동하는 ‘자아’라고 할 수 있습니다.

 

훤하게 형광등을 켜두고 새벽 4시에 잠자리에 드는 1932년 ‘리상’의 방. 불을 다 끄고도 컴컴한 방에서 눈부신 스마트폰을 뒤적거리면서 페이스북에 체크인을 하고, 유튜브에서 뮤직비디오를 플레이하고,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속 사진들을 끊임없이 확인하는 2014년의 방. ‘리상’이 잠자리에 들며 그리던 가상의 지도, 곧 ‘지도의 암실’은 오늘날 우리에게 현실이 되었습니다.

 

이러한 환경 속에서 쏟아지는 정보는 사실로 읽힐 수도 있고, 가짜로 인식될 수도 있으며, 혹은 의도적으로 허구를 표방하려한 진실로 해석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중요한 점은, 그것이 진실인지 아닌지를 밝혀내는 것은 더 이상 주요한 화제 거리가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가상과 현실, 진짜와 가짜, 너와 나의 시공간이 혼재하는 새로운 세계에서 뒤섞인 이미지와 텍스트들은 그들 존재 자체로 이미 다른 층위의 의미를 갖게 된 시대가 바로 오늘날입니다. 그 혼돈의 공간 속에서 현대인들은 유영하며 연유 모를 소외감과 연대감을 동시에 느끼곤 합니다.

본 전시는 이렇듯 어느 한 쪽으로 규정할 수 없는, 혹은 이미 규정이라는 과정이 무의미해진 모호한 자아, 기억, 풍경, 그리고 부유하는 이미지와 정보에 대해 생각해보는 시간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 전시개요 ]

- 전 시 명 : 사진과 미디어 : 새벽 4시

- 전시기간 : 2014. 1. 28(화)  ~  3. 23(일)

- 개 막 식 : 2014. 1. 28(화) 오후 5시

- 전시장소 : 서울시립미술관 본관 1층

- 전시부문 : 사진, 영상, 설치

- 전시작가 : 강영민, 구상모, 박종근, 박찬민, 백승우, 원서용, 이문호, 이상현, 장태원, 정희승, 조이경, 차지량, 하태범, 한성필

 

[ 전시관련 아티스트 토크 ]

- 강연자 : 신수진(사진심리학자), 이상현(참여작가), 하태범(참여작가)

- 일시 : 2014. 2. 4. 화. 오후 6~8시

- 장소 : 서울시립미술관 본관 지하 1층 세마홀(SeMA Hall)
 

 

[ 문의 ]

- 미술관 홈페이지  sema.seoul.go.kr

- 서울시립미술관 안내  02)2124-8800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경영지원부
  • 문의 02) 2124-8937
  • 작성일 2014-01-1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