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고대부터 포스터모던까지 북경 역사를 한 눈에

수정일2013-11-29

고대부터 포스터모던까지 북경 역사를 한 눈에

 

- 29일(금) 국제교류전<북경 3000년, 수용과 포용의 여정> 개막

- 11.29(금)~2014.2.9(일), 서울역사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진행

- 서주시기 출토유물에서 북경올림픽까지 북경 3000년 역사 총망라

- 중국 수도박물관에서 엄선한 1급 문화재를 비롯한 유물 91점 전시

 

서울역사박물관(관장 강홍빈)은 11월 29일(금)부터 2014년 2월 9일까지 1층 기획전시실에서〈북경 3000년, 수용과 포용의 여정〉展을 개최한다.(오전 11시 기자간담회 개최)

 

이번 전시는 서울-북경 자매결연 20주년을 기념하여, 서주 시기부터 도성역사를 시작했던 북경의 역사문화를 다양한 출토유물, 생활사유물, 올림픽 유물을 통해 집중 조명했다.

 

특히, 전시에 소개되는 유물들은 1급 문화재(금은제가면, 옥호춘병)를 비롯한 유물 87점, 복제품 3점과 원나라 대도 궁전복원모형 등 91점이다.

 

서울역사박물관과 북경 수도박물관이 공동주최하는 이 전시는 향후 2015년 북경 수도박물관에서 서울의 역사문화를 북경시민들에게 소개하는 답방전시로 마무리 될 것이다.

 

전시는 ‘포용성’을 기반으로 발전한 북경의 문화가 다양한 민족, 지역, 문화를 흡수하여 오늘날 다원화된 문화체가 되었음을 설명하고 있다.

 

행사 자세히 보기 : 고대부터 포스터모던까지 북경 역사를 한 눈에

 

북경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역사박물관
  • 문의 724-0195
  • 작성일 2013-11-2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