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10월 어르신과 함께 패티김 마지막 노래 공연

수정일2013-10-28

서울시 10월 문화예술 나들이는 어르신과 함께하는‘패티김 마지막 노래’

 

- 26일(토), 체조경기장에서 어르신 1,200명 모시고 패티김 은퇴공연 관람

- 28일(월)에는 예술의 전당 ‘바리톤 김동규’ 콘서트에 1,000명 초청

 

10월 경로의 달을 맞아, 서울시와 서울문화재단은 패티김의 은퇴공연 ‘굿바이 패티’와 바리톤 김동규의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콘서트에 문화이용권 대상자를 오는 26일(토)과 28일(월) 각각 초청한다.

  • 서울시 문화이용권 ‘문화예술 나들이’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차상위대상자 등의 문화소외계층에게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프로그램과 함께 이동차량·다과·보조인솔자 등의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 이 행사는 매월 1~2회 진행되며, 시와 자치구간의 긴밀한 협조 속에서 개별 문화관람이 어려운 저소득층에게 무료로 공연을 관람할 기회가 제공된다.

 

우선, 10월 ‘자치구 문화예술 나들이의 날’ 첫 번째 행사는 금천․관악․중랑 등 12개 자치구의 저소득층 어르신 1,200명을 모시고 패티김 은퇴공연 그랜드파이널 ‘굿바이 패티’ 관람에 나선다.

  • 26일(토)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되는 ‘패티김 은퇴공연’은 1958년 데뷔하여 만 55년 노래인생을 마감하는 패티김의 마지막 무대이다.
  • 특별히, 김정택 단장이 이끄는 30인조 오케스트라와 50인조 합창단 등 100명 이상 대형무대에 패티김의 마지막 퇴장을 배웅하는 후배 가수들의 특별한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뒤이어, 28일(월)에는 성동구와 성북구 등 1,000여 명의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대상자를 초청해 예술의전당에서 진행되는 힐링콘서트 ‘바리톤 김동규,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를 관람한다.

  • 콘서트는 예술인 김동규의 진솔한 이야기와 클래식 공연을 통해 깊어가는 가을밤에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 특히 이날 행사에는 처음 대형 공연장을 찾은 참가자들과 장애인·고령자의 이동편의를 위해서 공연장 곳곳에 자원봉사자를 배치할 예정이다.

 

문화이용권의「문화예술 나들이」프로그램은 서울에 거주하고 있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 및 차상위대상자와 장애인, 고령자 등 문화 소외시민이 이용할 수 있으며, 주로 30인 이상 단체 신청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패트킴 김동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예술과
  • 문의 2133-2566
  • 작성일 2013-10-2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