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장금이가 치료해주는 한방의료 체험으로 의료한류 확산

수정일2013-05-16

서울시가 서울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한방의료관광 체험을 
5월15일(수)부터 7월 20일(토)까지 매주 수~토요일에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진행합니다.

 

장금이_진맥사진 대장금_진료사진

관광객과 하나된 한방체험 한방의료기관 안내

 

서울시는 서울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해 한방의료체험을 2010년부터 3회째 진행해 서울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에게 한국 고유의 전통의학인 한방의료의 우수성을 알려왔습니다.

금년에는 체험객의 만족도가 증가함에 따라 체험횟수를 10회 늘려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체험 기회를 제공합니다.

  • 한방진료·치료와 한방문화체험으로 이루어져 외국인관광객에게 한국의 전통의료를 느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 체험은 남산골 한옥마을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가능
  • 드라마 속에서 튀어나온 듯한 조선시대 대장금 복장의 의녀가 친절한 상담부터 맞춤형 진료까지 진행하여 외국인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생소한 한방의료를 좀 더 친숙하게 느끼도록 할 예정.

 

진료는 의료기기를 통한 체질분석, 전문 한의사의 진맥과 상담, 침술, 부항과 물리치료 등으로 이루어져 수술 없이도 치료가 가능한 우리 한방의료의 우수성을 몸소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 또한, 진료와 치료 뿐 아니라 체질에 따른 한방차 시음, 향테라피를 위한 한방 향주머니와 한방비누 만들기를 진행하여 관광객들에게 한방문화를 더욱 재미있게 느낄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합니다.

 

체험 후 더 심화된 치료를 원하는 체험객에게는 전문 한방병원과 한의원을 연계 안내하고 관련 홍보물을 체험장에 비치, 실질적인 의료관광객 유치로 이어질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입니다.

- 특히, 올해는 중구청, 중구 한의사회, 강서구 허준박물관과 같은 유관기관 협조로 더욱 풍성한 체험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남산골한옥마을이 위치한 중구청과 중구한의사회의 협조로 통역이 가능한 의료관광 코디네이터와 한의사를 자원봉사자로 투입하여 체험객의 진료 편의를 증진하고 한방의료 알리미 역할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세계기록유산인 동의보감 발간 400주년을 맞이하여 강서구 허준박물관의 ‘동의보감 책자 만들기’ 체험프로그램을 6월 한달간 매주 목·금요일에 특별 이벤트로 실시하여 체험객이 우리나라의 우수한 한의학을 느낄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예정입니다.

 

시는 보다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서울관광홈페이지(www.visitseoul.net)와 남산골한옥마을 홈페이지(hanokmaeul.seoul.go.kr)를 통해 체험 내용을 홍보할 예정입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관광사업과
  • 문의 2133-2794
  • 작성일 2013-05-1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