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2013 꿈꾸는 청춘예술대학 개강

수정일2013-04-30

꿈꾸는 영혼엔 나이는 없다! 예술로 여는 제2의 청춘
‘2013 꿈꾸는 청춘예술대학’개강

 

서울시는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어르신 대상 문화예술 창작교육 프로그램 <2013 꿈꾸는 청춘예술대학>을 개강합니다.

 

 <꿈꾸는 청춘예술대학>은

-  고령화 시대에 활기찬 노년문화를 창출할 수 있도록 서울시가 2008년부터 어르신들의 수요와 특성을 살려 마련한 “어르신 특화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입니다.

- 기존의 수혜위주의 복지나 기량 위주의 교육을 넘어서서 어르신이 주체가 되어 문화예술을 즐기고 창조하는 과정을 통해 노년기 삶의 의미를 되찾고 삶을 풍요롭게 하는 데 기여하고자 합니다.

 

2013년에는 연극, 뮤지컬, 연희극, 무용, 영상․영화, 미술,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26개 프로그램이 5월부터 12월까지 약 8개월간 서울 곳곳의 문화예술회관 및 어르신복지관 등지에서 진행됩니다.

 

-  어르신들이 겪은 한국전쟁과 이후의 삶의 이야기를 소고춤, 부채춤, 등 다양한 한국 ‘춤’을 중심으로 한 연희극 만들기 과정인 ‘그때를 아십니까?‘,

- 같은 지역에서 살아가고 있는 어르신과 학생들이 전통예술과 연극놀이를 함께 배우고 체험하는 것을 통해 서로 공감하고 이해해 세대 간의 소통과 화합이 될 수 있도록 돕는 ‘정릉 청춘 공감 프로젝트’,

- 도서를 체험형 연극으로 만들어 다양한 연령층이 같은 도서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혀 세대 간의 의미 있는 상호작용이 기대되는 ‘청춘 파발이의 그림동화연극’

등 자치구별로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이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예술 창작 수업 외에도 희망하는 어르신들은 자발적인 동아리 활동이나 지역사회에서 소외계층을 찾아가는 문화 나눔활동, 어르신 보조강사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12월에는 어르신들이 그 동안 배우고 활동하신 작품들을 선보이며 이웃들과 함께 나누고 즐길 수 있는 "꿈꾸는 청춘예술대학 통합수료식"도 개최될 예정입니다.

 

 <2013 꿈꾸는 청춘예술대학>에 참여를 희망하는 어르신은 각 프로그램별 문의처로 연락하면 됩니다. 60세 이상(가족참여프로그램 포함) 문화예술활동이 가능한 어르신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수업참가는 무료입니다.
 

 

130425-[보도자료]_2013꿈청-최종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문화예술과
  • 문의 2133-2566
  • 작성일 2013-04-2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