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서울시,‘집콕 인기’흑당·달고나음료 당함유 각설탕 11∼12개 과다섭취 주의!

수정일 | 2020-12-17

서울시,‘집콕 인기흑당·달고나음료 당함유 각설탕 1112개 과다섭취 주의!
- 서울시, 소비자시민모임과 청소년 다소비 흑당·달고나 음료 75건 당류 함량 조사
- 흑당·달고나음료 1컵, 하루 당류 기준치의 30% 이상, 최대 54.5%에 달해 섭취시 주의
- 시, 소비자는 당류 적은 음료 선택 당부, 업체에는 당함량 정보제공, 당저감 동참 요청

 

 

서울시는 SNS상 이슈가 되어 10대부터 2030세대까지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흑당·달고나음료’의 당류 함량을 조사한 결과, 흑당·달고나음료 1컵을 마시면 1일 당류 기준치의 30% 이상, 최대 54.5%까지 섭취하게 되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청소년, 청년층의 음료의 포장, 배달 소비가 많아져 음료 선택 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서울시는 소비자시민모임과 함께 지난 8~9월 5개 권역별로 가맹점수가 많은 상위 브랜드를 선정하여, 흑당음료 8개 브랜드 40개 제품과 달고나음료 7개 브랜드 35개 제품 등 총 75건을 수거해 시 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당류 함량을 검사했습니다.
     *  브랜드의 홈페이지를 기준으로 서울시의 매장수가 많은 상위 브랜드 및 2019년 흑당음료를 판매하여 조사한 브랜드로 선정(이디야, 투썸플레이스, 할리스, 요거프레소, 파스쿠찌, 빽다방, 메가커피, 공차, 커피빈)

 

캡처1

 

 

조사결과, 흑당음료 1컵(평균 중량 282.5g)의 평균 당류 함량은 식품의약품안전처 1일 당류 기준치(100g)의 34.8%(34.8g)에 달했습니다. 달고나음료 1컵(평균 중량 267.2g)의 평균 당류 함량도 1일 기준치(100g)의 32.5%(32.5g) 수준입니다. 흑당음료는 각설탕(3g) 약 12개, 달고나음료는 각설탕(3g) 11개 분량의 당류가 있는 것과 같습니다.  

 

  캡처2

 

특히 달고나음료의 1컵 당 당류함량(32.5g)은 아이스 카페라떼(7.2g)*보다 4.5배, 아이스 바닐라 카페라떼(25.0g)*보다도 1.3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달고나음료는 커피음료에 설탕을 주재료로 만든 달고나 토핑을 올리고 시럽 등을 첨가하여 당류 함량이 더 높아집니다. 
     *  달고나 음료 조사 브랜드 중 당류 성분표시를 한 이디야, 투썸플레이스, 할리스, 요거프레소, 파스쿠찌, 빽다방의 해당음료 기본 사이즈의 당류 함량 평균값

 

서울시는 흑당음료의 열풍이 시작되었던 작년 조사 결과와 이번 조사를 비교한 결과, 음료 5개 브랜드(요거프레소, 파스쿠찌, 빽다방, 메가커피, 공차)의 경우 흑당음료 100g당 당류 함량이 전년대비 5개 브랜드 모두 감소하였고, 그 중 공차가 가장 많이 감소한 것으로 분석돼 각 업체의 당 저감에 대한 노력이 나타났다고 설명했습니다

  캡처3

 

흑당·달고나음료는 ‘당’이 주재료이기 때문에 제조 과정에서 당 조절이 어려워 소비자가 당이 얼마나 들어 있는지 알 수 있도록 당함량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캡처4

 

서울시는 소비자의 알 권리를 위해 당함량을 메뉴판 등에 표시하도록 하고, 컵 사이즈도 다양하게 하여 소비자 스스로 당이 적은 음료를 선택할 수 있도록 업체의 협력을 요청할 예정입니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SNS에서 스트레스 해소 및 집콕놀이로 달고나 커피 등 단 음료의 인기가 증가하며 소비도 늘고 있습니다. 특히 음료는 청소년, 청년의 주요 당원 식품으로 분석되었다.”며 “흑당·달고나음료의 단맛이 건강에 영향이 적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기본 1컵의 평균 당류 함량이 1일 당류 기준치 30% 이상으로 조사된 만큼 당 과다 섭취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당류 과잉 섭취 시 비만, 고혈압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다. 흑당·달고나음료는 당을 주재료로 하는 음료로 제조 과정에서 당류 조절이 어려워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며, 업체들도 당을 저감하는 레시피 개발 및 정보제공으로 소비자 선택에 도움을 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서울시는 다소비 음료 당류 함량을 조사, 공개해 건전한 식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식품의약품부 - 영양평가팀
  • 문의 02-570-3226
  • 작성일 2020-12-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