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가뭄 등 재해까지 대비한 수질관리

수정일 | 2018-11-08

4 0 인포그래픽스 4 11 가뭄 등 재해까지 대비한 수질관리 4 12 인포그래픽스_비상급수시설현황

 

   최근 가뭄 등으로 인한 물 부족에 대한 위기감과 이에 따른 시민 불안감 확산으로 비상시 대체용수가 필요하다는 요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은 가뭄, 전쟁 등으로 수돗물 공급이 어려워질 경우 시민들에게 용수를 공급하는 시설로 서울시에만 총 1193곳이 있으며, 하루 173,551톤의 물을 공급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와 우리 연구원은 민방위비상급수시설에 대하여 정기적인 점검 및 수질관리로 상시 사용 가능한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철저히 관리하고 있습니다.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은 수질기준에 따라 먹는물용과 생활용수시설로 구분할 수 있는데요, 연구원에서는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에 대해 먹는물은 매년, 생활용수는 3년마다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고 있으며, 오염 발생시 적절한 조치가 취해지도록 하고 있습니다.

   일례로, 2016년에는 총 342개소를 검사하여 282개소 (82.5%)가 수질기준에 적합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검사 결과 부적합한 60개의 시설은 주로 대장균과 일반세균 등 미생물 항목이 초과되었으며, 그 외 색도, 탁도, 질산성질소 등이 초과되었습니다.

   이렇게 부적합한 시설은 양수조치나 관정소독 후 재검사를 실시하여 수질기준에 적합하도록 조치하였으며, 재검사 후에도 기준이 초과된 13개 시설에 대해서는 이용중지 및 용도변경(음용수→생활용수)을 실시하였습니다.

   우리 연구원은 앞으로도 민방위 비상급수시설의 꾸준한 관리를 통해 불시에 찾아오는 위기 상황에도 문제없이 용수를 공급할 수 있는 체계를 유지해 나가겠습니다.

 

- 물환경연구부 먹는물분석팀 이지영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보건환경연구원 - 식품의약품부
  • 문의 02-570-3271
  • 작성일 2017-04-2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