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신축 공동주택 시공자, 실내공기질 7일전까지 공개해야

수정일 | 2018-11-08

6-0.법규-동향 6-1.신축-공동주택-시공자,-실내공기질-7일전까지-공개해야-   신축 공동주택 시공자의 실내공기질 측정결과 공고일을 앞당기는 내용으로 개정한 '다중이용시설 등의 실내공기질관리법 시행규칙'이 11월 19일부터 시행됩니다.

   이에 따라 신축 공동주택 시공자는 실내공기질 측정결과를 입주 3일 전에서 7일 전까지 앞당겨서 공고해야 합니다. 실내공기질 측정결과 공고일이 빨라짐에 따라 오염도가 높을 경우 적절한 정화 조치를 취한 후 입주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울러, 모든 다중이용시설 소유자는 관리 여부와 상관없이 3년마다 1회(6시간)의 실내공기질 관리 보수교육을 받아야 했지만 앞으로는 지자체 점검결과 실내공기질을 유지기준 이내로 관리할 경우 보수교육이 면제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식품의약품부
  • 문의 02-570-3273
  • 작성일 2015-12-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