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어린이 교통안전 '옐로카펫' 100곳 설치

수정일2018-10-22

지난해 성북구, 중구 등 시내 일부 어린이보호구역에 설치돼 화제가 됐던 '옐로카펫'이 올해는 100개소로 확대된다. 설치는 민간단체, 학생, 학부모가 직접 참여하는 형태로 이뤄진다.

 

서울시가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 '옐로카펫' 설치 확대를 위해 지난 2015년 12월 30일(수) 오후 2시 서울특별시청(서소문별관)에서 국제아동인권센터와 민·관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옐로카펫'이란 보행자가 횡단보도 앞에서 안전하게 대기하고, 운전자는 조심해서 운전할 수 있도록 횡단보도 대기공간 벽면과 바닥에 노란색 노면표시 처리하는 것을 말한다.

 

'옐로카펫' 설치에는 일반 노란색 페인트가 아닌 내구성 좋은 알루미늄 스티커(그래픽노면표시제)가 사용되고, 상단에는 낮 동안 햇볕을 모았다가 밤에 사람이 다가오면 자동으로 켜지는 태양광 램프가 부착된다.

옐로카펫

 

'옐로카펫'은 현재 서울 시내 18곳에 설치되어 있으며 2016년 100곳으로 확대, 매년 점진적으로 늘려 2018년 300곳을 목표로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는 기존 '옐로카펫'이 설치되어 있는 지점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2016년 1월 중 '옐로카펫 설치기준(안)'을 마련할 계획이며, 3월에는 시범 설치 지역에 대한 효과를 분석, 인지도 및 기능 개선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시내 초등학교, 운전면허시험·교육장 등을 통해 옐로카펫 기능과 취지 등을 홍보하여 인지도를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교통본부-보행친화기획관-교통운영과
  • 문의 02-2133-2453
  • 작성일 2016-01-0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