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7~8월 냉방기기 화재 집중 발생에 따른 `주의` 당부

2022.07.14
소방재난본부
전화
02-3706-1723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최근 5년간 냉방기기 화재 통계분석 결과를 발표하고 에어컨 실외기의 전기적 요인에 의해 발생하는 화재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 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 5년간 발생한 냉방기기 화재 건수는 총 368건으로 24명(사망 3명, 부상자 21명)의 인명피해 및 약 13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 연도별 발생건수는 2017년에 96건으로 가장 많았고 2019년과 2020년에 54건으로 감소하였으나 지난해 74건으로 다시 증가하였다.

표1) 서울시 냉방기기 연도별 화재 발생 현황(’17 ~ ’21)

(단위: 건)

표1) 서울시 냉방기기 연도별 화재 발생 현황(’17 ~ ’21)을 나타내는 표
합계 2017년 2018년 2019년 2020년 2021년
368 96 90 54 54 74

출처 : 서울소방재난본부

□ 월별 현황은 7월에서 8월 사이에 197건(53.5%)이 발생하여 총 화재 건수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표2) 서울시 냉방기기 월간 화재 발생 현황(’17 ~ ’21)

(단위: 건)

서울시 냉방기기 월간 화재 발생 현황(’17 ~ ’21)을 나타내는 표
합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368 20 19 12 12 10 33 97 100 25 12 13 15

출처 : 서울소방재난본부

□ 화재 원인은 전기적 요인이 285건(77.4%)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기계적 요인 35건(9.5%), 부주의 19건(5.2%) 순이었다.

○ 전기적 요인에 따른 화재 285건 중 접촉불량(전선간 이음매 불량 등)에 의한 단락이 96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전선 피복 손상에 의한 단락 82건, 과열 및 과부하 16건 등의 순이었다.

□ 실제로 지난달 27일 동작구 흑석동의 한 아파트 세대 내에 설치된 에어컨 실외기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는 불이 나 주민 49명이 대피한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에어컨 화재의 경우 주로 실외기 결선 부위 접촉 불량에 의한 전기적 저항 증가로 화재가 많이 발생한다”라며 화재예방을 위하여 다음과 같은 안전관리를 당부하였다.

○ 실외기의 먼지를 충분히 제거하고, 전용 고용량의 단독 콘센트를 사용하여야 하고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 금지 및 외출 시 반드시 전원 플러그를 뽑아야 합니다.

○ 실ㆍ내외기 연결부위 점검을 통해 전선이 낡거나 벗겨진 경우는 전문가를 통해 전선을 교체하고, 실외기 소음과 진동이 평소보다 크다면 즉시 제조업체의 점검을 받아야 합니다.

○ 실외기는 통풍이 잘되는 곳에 벽과 10cm 이상 거리를 두고 설치해야 하며, 실외기에 쌓인 먼지를 닦고 주변에 낙엽과 같은 탈 수 있는 물질들은 치워야 합니다.

○ 특히 실외기실이 별도로 설치된 경우는 동작시 환풍구(루버창 등)를 반드시 개방해야 화재를 예방하고 전기도 절약할 수 있습니다.

□ 최태영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본격적인 무더위로 냉방기기 사용 시 화재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서울소방도 여름철 시민 안전을 위해 SNS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안전정보를 제공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