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무료로 우산고쳐주기, 성북구 새마을지도자성북구협의회

2014.06.18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성북구 새마을지도자성북구협의회, 마을공동체사업 참여현황
 
2012년 성북구 자체 마을공동체사업

 

무료로 우산고쳐주기, 성북구 새마을지도자성북구협의회

 

 

■ 단체명 : 새마을지도자성북구협의회

■ 사업기간 : 2012.05 ~ 2012.12

■ 사업지역 : 성북구 일대

■ 사업대상 : 희망하는 지역주민

 

기술을 가진 주민이 직접 우산 및 양산을 무료로 고쳐주고, 부속으로 사용할 버릴 우산 및 양산을 주민들이 수집하여 수리 가능한 기증 우산은 수리 후 관공서, 지하철역에 무료 대여용으로 보급하고자 한다.

 

주민모임 소개

주민소비성향의 변화로 인하여 한 가구당 일년에 버려지는 우산(양산)이 평균 3개정도 된다고 한다. 작은 소모품은 쉽게 버리는 경향이 습관화 되어 있는 것이다. 간단한 수리만 하면 다시 쓸 수 있는 것들도 수리 방법을 몰라 버리거나 집안 구석에 보관되어 있어 집안의 애물단지인 고장난 우산(양산)을 기술을 가진 주민이 직접 수리해줌으로써 환경을 보호하고, 근검절약하는 성북구가 되었으면 하는 동기에서 모임이 시작하였다.

 

 

1

 

Q. 사업을 하면서 가장 인상 깊었던 에피소드

많은 주민들이 참여했으나 정작 고쳐주는 사람(기술을 가진 지역주민)은 한정되어서 수요를 감당하지 못하고 되돌려 보내야 했던 경험이 씁쓸하다. 많은 인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예산과 봉사자가 모두 늘어야 할 것 같다.

 

Q. 마을만들기사업을 하기 전과 하고난 후, 어떤 변화가 생겼나?

우리의 손으로 할수있는 작은 것부터 실천하는 것이 마을만들기 사업이라 생각해왔다. 그런 점에서 주민이 직접 다른 주민의 우산을 고쳐주는 상부상조의 경험을 통해 모두가 마을만들기의 의미를 체험한 것 같다.

 

Q. 그래서 어떤 희망을 보았나? 무엇을 꿈꾸게 되었나?

많은 주민들이 더욱더 솔선수범하여 참여했으면 한다. 지속적으로 사업을 해서 모든 주민들의 집에 고쳐서 사용하는 우산이 한개쯤 있게 된다면 정말 보람이 있을 것 같다.

 

참여 주민 소감

철물점 운영자 및 기술자를 자원봉사자로 영입하여 부속 및 공구 지원을 받았으면 한다. 무엇보다 기술지원의 절실함을 느꼈다.

 

* 이 글은 책 '성북구 마을활동 성과보고서'(2012, 성북구)에서 발췌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