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꿈은 꾸는 자의 것, 노원도시농업네크워크

2014.05.14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노원구 도시농업네트워크, 마을공동체사업 참여현황
 
2013~2014년 우리마을프로젝트(음식물쓰레기 퇴비화를 통한 자연순환 실습장 조성 및 교육)
2013년 노원구 자체 마을공동체사업 '마을이학교다' 사업

* 관련 글 : 옥상에 푸른 옷을 입히는 도시농부학교, 노원구 '함께노원' 

 
꿈은 꾸는 자의 것, 노원도시농업네크워크

 

 

1노원도시농업

 

우리 동네는 경춘선이 다니던 철길이 있습니다. 경춘선이 전철화 되면서 사용하지 않는 폐 철길부지에 쓰레기가 쌓여 지저분했고, 개발될 거라는 막연한 기대감은 있었지만 방치된 공간은 흉물스럽게 방치 되어있었습니다.

 

올 봄에 노원구청에서 그곳을 텃밭으로 만들어 주민들이 경작할 수 있도록 흙을 다지고 구획을 정해서 주긴 했지만 주민들이 교류가 없었기에 서로 인사하며 잘 지내는 것 보다는 내 땅을 지키기 위해 서로가 경계하는 모습이 보였습니다. 그래서 텃밭을 분양받은 분들을 모아 도시농부의 참뜻을 알릴 수 있는 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는데, 노원구청의 마을만들기 지원사업에 응모해서 선정되어 자금을 지원받아 ‘도시형텃밭 경작주민을 위한 농부학교’를 10주간의 일정으로 진행했습니다.

 

도시에서 흙을 만지고 작물을 키울 수 있는 공간을 있다는 건 큰 행운입니다. 도시농부는 생산자이면서 동시에 소비자이고, 나눔을 실천하는 실천가이며 생활 속의 환경운동가가 되기에 주민들 모두가 도시농부의 삶을 살아가길 기대하면서 시작했습니다.

 

주민들과 매주 만나면서 방치된 옥상에 꽃과 나무 그리고 텃밭을 만들어 인간과 자연이 만나는 공간인 옥상을 푸르게 만들자는 꿈을 이야기 했습니다. 나를 뛰어넘어 이웃을 생각하고 사회가 발전 할 수 있도록 우리가 무엇을 할 것인가를 고민하기도 했습니다. 유기순환농법을 통해 흙을 살려 지렁이가 편안히 살수 있는 방법을 배우고 천연농약 만들어 사용하였습니다. 이렇게 10주간의 짧지 않은 시간동안 함께 공부하면서 작은 마을공동체를 만들었고, 우리가 받은 혜택을 다른 누군가에게 돌려주었으면 좋겠다는 꿈을 꾸었습니다.

 

회원님들과 대화중에 학부모 회의때 교장선생님이 옥상에 텃밭을 만들고 싶다는 말씀을 들었는데 예산이 없어 실행하지 못했다는 이야기를 하였고, 공동체 회장님께서 교장선생님을 찾아가 우리가 도와 함께 뜻을 모으면 어떨지를 말씀하시니 너무 좋아하시고 방법을 찾기로 하였습니다.

 

태랑 초등학교 옥상에 텃밭을 만들어 주민과 학생들이 함께 가꾸는 생태학습장으로 활용하고, 옆에 있는 태랑 중학교에는 환경오염의 주범으로 낙인찍힌 쌀뜨물을 이용해서 친환경EM발효시스템을 설치하여 생활 속에서 환경을 지키는 파수꾼들이 되기로 하였습니다.

 

이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기 위해선 더 많은 도시농부들이 계셔야 하기에 농부학교를 열어 많은 주민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서울시 마을공동체 지원사업에 응모하였으나 심사에서 떨어졌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2.옥상3.주민들

 

꿈은 꿈꾸는자의 것입니다. 비록 이번엔 서울시 마을만들기 지원사업에서는 제외 되었지만 그 꿈은 계속 진행중입니다.

 

서울시에서 예산지원을 받지 못한다면 주민들과 또 다른 방법을 찾아 그 꿈을 이루고자 합니다. 전경이 예쁜 태랑 초등학교에서는 1,000여명의 학생들이 밝고 활기차게 공부하고 있는데 교장선생님께서 자연과 환경을 엄청 사랑하셔서 학교가 깨끗합니다. 우리는 이런 의지가 확고하고 열정 있는 곳에 어린이 도시농부가 탄생 할 수 있도록 작은 힘을 보태주고 싶습니다. 내가 아닌 이웃과 사회가 밝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는 그런 “꿈 너머 꿈”을 꾸고 싶습니다.

 

<노원도시농업네트워크>

위 치 : 노원구 공릉동 389-3

대표자 : 이은수

회원수 : 60

★ 도시농부학교 운영

★ 음식물쓰레기 퇴비화를 통한 자원재순환 활동

★ 빗물저금통 설치운동

★ 공동 및 옥상텃밭 가꾸기

보전, 환경, 먹거리, 자원재순환을 생활 속에서 실천하여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여 살아갈 수 있는 방법을 모색. 특히 주민 스스로가 옥상에 꽃과 나무, 텃밭을 만들 수 있도록 돕고 함께 만드는 활동(‘13년~ )

 

* 이 글은 책 '나무들의 이야기'(노원구, 2013) 중 이은수님의 글에서 발췌해 담았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