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꿈을 찍는 사진관,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2014.04.29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마을공동체사업 참여현황

2011년 공동주택공동체 사업

* 관련 글 : 제1회 우방사랑 당구·탁구대회,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아나바다 벼룩시장,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우방 보물 찾기,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태안바다 갯벌체험, 관악우방아파트  
                    우방아놀자, 관악우방아파트

 

꿈을 찍는 사진관, 금천 관악우방아파트

 

 

1

커뮤니티 프로그램 추진배경

다음 카페에는 “시흥동 우방아파트 사람들” 이라는 카페가 있다. 회원은 우방아파트 주민으로 대부분 이루어져 있으며 다양한 직업에 종사하는 주민분들로 구성되어 있다. 5월 정기모임에서 주민에게 봉사할 수 있는 이벤트를 계획하던 중 입주민 재능기부무료가족사진 촬영 어르신들에게는 영정사진을 무료로 촬영해 주는 행사를 기획하게 되었다.

 

커뮤니티 프로그램 주요 내용

카페운영진과 입주자대표회의는 많은 주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단지내 포투존 8개소를 선정하고, 카페 공지사항단지 동별 게시판에 행사내용을 홍보하고, 관리소를 통해 안내 방송을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하여 신청자를 접수받았다.

그 결과 14가족이 신청 접수하였고, 8개소 포토존을 설명하고 참가한 가족들은 사진촬영을 위해 자신의 용모와 복장 등을 준비하느라 행복한 시간을 보냈으며, 신청가족이 선택한 장소에서 작가님의 가벼운 지시를 받으며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가정의 그 순간을 카메라에 담았고 인화된 사진을 고급스런 액자에 넣어 전달했다. 비록 조그마한 행사지만 주민이 행복하고, 우리 단지내에 아름다운 공간이 있다는 것을 생각하며 가족간, 이웃간 행복을 전달하고 주민화합을 이루는 행사인 것 같다.

2

 

커뮤니티 리더 인터뷰

Q. 아파트에 ‘꿈을 찍는 사진관’ 을 어떻게 기획하셨나요?

A. 제가 하는 일이고 다른 곳에 가서도 무료봉사활동을 하는데 카페에 가입해, 여러 주민들과 애기를 나누다보니 내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도 봉사를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하게 되었다.

 

Q. 꿈을 찍는 사진관 진행은 어떤 내용으로 이루어졌나요?

A. 아파트에 좋은 풍경이 있는 곳을 가족들이 나오면 서로 인사를 시키고 포토존으로 봐두었던 8군데를 보여드려, 가족이 찍고 싶은 곳에 기다리고 계시면 차례로 찍어드렸습니다. 기다리는 동안 처음 본 주민들끼리는 벌써 친해져 있었다.

 

Q. 재능기부로 사진을 찍어 주셨는데 이 행사 준비를 잘할 수 있는 팁이 있다면?

A. 입주자대표와 우사모(우방을 사랑하는 모임) 카페운영진이 아니었다면 힘들었을 것이다.

 

Q. 행사 후 아파트 주민들의 평가는 어떻습니까?

A. 너무 좋아했습니다. 그리고 참여 못한 주민들은 부러워했다. 참여 주민들은 집안에 같은

장소의 사진들이 걸려있어 한가족이 된 느낌이라고 말하였다.

 

Q. 앞으로의 계획은?

A. 주민들이 좋아해 주시니 1년에 한번 어린이날에 맞추어 무료촬영을 할 예정이다. 그리고 어버이날 어른음식대접행사에 영정사진무료촬영 행사도 겸하자는 의견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자원봉사자 입주민 인터뷰

Q. 꿈을 찍는 사진관에 참여하여 사진을 찍고 난 소감은 어떤가요?

A. 우방아파트에 사는 자부심을 느끼는 시간이었습니다. 어린이날에 가족들과 함께 추억을 만들어서 좋았구요. 사진을 찍을 때까지 기다리면서 주민들과 인사도 나누고 이런저런 이야기들을 나누다보니 정도 들었던 것 같아요. 지금은 절친으로 지낸답니다.

 

Q. 꿈을 찍는 사진관에 참여했는데 가장 좋았던 부분은 어떤 것이였나요?

A. 너무 고마웠습니다. 집에 가족사진이 없었는데 무료로 해주셔서 감사드리구요. 우리 아파트에 이렇게 이쁜 풍경이 있다는 것에 다시금 놀라웠어요.

 

Q. 다음에 아파트에서 다른 프로그램이 있다면 참여하실 의향이 있나요?

A. 네~~무조건 할겁니다~~우리아파트 넘 멋진 것 같아요. 예전에는 공동체 이런거 전혀 없었는데 동대표가 바뀌고 카페가 활성화되다보니 재미도 있고 살 맛 나네요.~~

 

* 이 글은 '아파트에서 희망을 찾다'(2012, 서울시)에서 발췌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