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2019 명예시민 수여식

2022.03.11
국제교류담당관 국제교류지원팀
전화
02-2133-5278

2019 서울특별시 명예시민증 수여식 현장 1 2019 서울특별시 명예시민증 수여식 현장 2

서울을 사랑하는 외국인들이 ‘서울시 명예시민’이 되었습니다. 서울시는 14개국 18명의 외국인을 ‘2019년 서울시 명예시민’으로 선정하고, 11월 13일(수) 오후 4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서울시장이 명예시민증을 수여하였습니다.

수여식에서는 서울시장 및 주한오만대사(외교단장), 주한독일대사, 주한멕시코대사, 주한파키스탄대사, 주한캐나다대사 등 주한 대사관 참석자 30명을 비롯하여 기존 외국인 명예시민과 명예시민의 날을 축하하기 위한 참석자 등 200여명이 참석하여 금년도 선정된 명예시민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습니다.

「2019 명예시민의 날」은 서울시장의 환영사와 수여식, 명예시민 대표의 답사와 기념공연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번 수여식부터는 지난 년도와는 달리 한강수의 색을 바탕으로 하여 서울의 과거-현재-미래를 잇는 모티브를 조형적으로 디자인으로 한 기념메달과 두루마리 증서가 명예시민에게 수여되었습니다.

금년도 명예시민 대표로 수상소감을 밝힌 김 에델트루트(Kim Edeltrud, 독일) 여사는 1975년 연세대 독어독문과 교수였던 남편을 따라 처음 서울에 오게 되었던 40여년전 ‘버스안내양’과 이름 없이 숫자로 불리던 ‘제1한강교’ 시절부터 스마트도시로 발전된 현재의 서울까지 살아오며 느낀 점에 대한 소회를 밝혔습니다.

「2019 명예시민의 날」의 기념공연으로는 세종문화회관 서울시 청소년 국악단 가야금 3인조의 ‘아리랑’ 반주에 맞춰 작년도 명예시민이자 음악감독인 라이언 게슬(Ryan Goessl, 미국)씨가 노래를 하여 의미 있는 무대를 선사하였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