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부모들을 위한 위빠사나 명상수련, 성북구 마음안기 부모모임

2014.04.18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성북구 마음안기 부모모임, 마을공동체사업 참여현황
2012년 부모커뮤니티사업(장애·비장애 아이를 둔 부모들을 위한 위빠사나 명상수련)

 

부모들을 위한 위빠사나 명상수련, 성북구 마음안기 부모모임

 

 

1어떻게 만들어졌나?

공동육아 어린이집의 부모 조합원들이 서로의 마음이 많이 지쳐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각자가 자신의 마음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질 필요성을 느꼈고, 그런 필요성에 공감하는 분들이 따로 모이게 되었다.

 

사업 중간의 에피소드라면?

참여하지 않았던 아빠들도 명상의 필요성을 느끼고, 동참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 입소문이 나면서 알음알음으로 동네의 다른 분들이 찾아와 끝까지 함께 명상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던 것이 뿌듯했다. 정릉에서 행선수행을 하기도 했는데, 매일 보는 전경이 다르게 보이고 새롭게 느껴지는 경험이었다.

 

활동을 통해서 변화한 것이 있다면?

명상에 참여했던 사람들 모두가 자기 자신의 돌봄을 위해 시간을 내고 노력을 기울여야 할 필요에 대해 느끼게 되었다. 그리고 이웃마을의 다른 부모커뮤니티와도 서로 교류하는 계기가 되어 한결 폭이 넓어진 것 같다.

 

공유하고픈 바람은?

부모들이 진정으로 좋은 어른이 되고, 좋은 부모가 되기 위해 위빠사나 명상과 같은 활동을 해야 할 그런 필요성을 공유하고 싶었다. 그런 필요성에 대해 깊이 공감했음에도 불구하고, 현실의 벽을 넘기가 어려웠던 것이 사업이 계속 지속되지 못한 원인인 것 같다. 나중에 아이가 대학생 정도가 되면, 다시 추진해 볼만 하다.

 

커뮤니티를 시작하려는 모임에 대한 당부는?

함부로 덤비기 보다는 무엇보다도, 정말 아이를 위하는 일, 그리고 부모로서 자신을 진정으로 위한 사업이었으면 좋겠다. 원래의 방향성을 지키는 것, 작은 약속도 잘 지키고, 열심히 참여할 것 등이다.

 

이런일 했어요 : 위빠사나 명사수련, 부모 대화모임, 아이들과 함께하는 숲 명상체험

 

* 이 글은 '부모, 마을을 만들다'(2013, 서울시)에서 발췌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