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싱글맘&싱글대디의 행복한 세상 만들기, 노원구 한부모가족 공동체 빛과 소금

2014.04.21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한부모가족 공동체 빛과 소금, 마을공동체 사업 참여현황

2012년 부모커뮤니티사업(한부모가족공동체 빛과소금)

 

싱글맘&싱글대디의 행복한 세상 만들기, 노원구 한부모가족 공동체 빛과 소금

 

 

한부모가족 공동체 빛과 소금(이하 빛과 소금)은 한부모가정의 자녀들이 세상에서 빛과 소금 같은 존재로 자라날 수 있도록 부모들이 함께 지키고 바르게 양육하기 위해 만들어진 자조모임이다. 2012년 5월 한부모 5가정의 모임으로 시작하였으며, 서울시 부모커뮤니티사업은 사회복지사의 안내로 알게 되었다.

보통 센터나 복지관의 지원 가정들의 조직율은 1%도 되지 못하는 상황이다. 한부모가정의 당사자가 아닌 사회복지사나 담당 공무원들의 시각에서 짜여진 프로그램은 내용이나 여건이 참여하기 힘든 경우가 많았다. 한부모가정이 진짜 하고 싶었던 일, 즉 아이들을 돌봐주며, 프로그램에 참여하도록 적극적으로 유도하자 폭발적인 반응을 얻어냈다. 한부모가정의 특성을 잘 이해한 프로그램 운영이라고 할 수 있다.

 

좀 더 나은 한부모가 좀 더 어려운 한부모를 돕자

한부모가정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을 스스로 기획하고 실현하려고 했다. 먼저 공동체 만들기 워크숍을 진행하여 부모커뮤니티사업에서 할 수 있는 프로그램 기획, 홍보를 위한 리플렛 작업 및 홍보 방법에 대해 논의하고 공동체 역량 강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하였다.

부모커뮤니티사업 지원 이후, 홍보 시작 두 달 만에 5가정에서 100가정으로 늘어나는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되었다. 한부모가정의 특성상 외부로 드러내지도 않고, 밖으로 나오려고 하지도 않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홍보와 네트워크 형성을 통해 인지도와 참여도를 이끌어 낼 수 있었던 것이다.

공익법인 및 재단 등에서 빛과 소금을 알게 되었고, 이들 기관에서는 여러 가지 방법을 통해 한부모가족들을 지원하기 시작했다. 사회복지법인 성민에서는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를 통한 지원, 성주그룹 성주재단에서는 ‘연말파티’ 초대, EBS에서는 ‘번개맨의 비밀’이라는 어린이뮤지컬에 자녀들을 초대해주었다.

1

 

공동체 내에서의 변화

빛과 소금의 한부모가족들은 서로의 노력으로 건강한 가정이 형성되고 건강하게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사람 마음 만져주기’를 중심에 두고 활동하였다. 공연 관람과 체험활동도 함께 하고 더 외로워질 수 있는 추석, 크리스마스도 함께 보냈다.

‘치유와 회복’ 프로그램 시간에는 이혼, 사별, 미혼모출산으로 인한 심리적 고통과 갈등, 자녀 양육의 어려움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서로를 위로하고 보듬어주며 용기를 얻게 되었다.

한부모가족 공동체 빛과 소금은 부모커뮤니티사업으로 서로의 치유와 회복을 돕고, 정서적 교류를 통한 안정감과 유대감을 형성하였다. 또한 자신들의 역량을 강화하면서 새싹 단계에 불과했던 공동체의 기반을 확립하고, 사회로의 건강한 복귀에 대한 잠재력을 배양하게 되었다.

이런일 했어요 : 외국어교육, 예능교육, 가족여행&파티, 한부모치유 프로그램

 

* 이 글은 '부모, 마을을 만들다'(2013, 서울시)에서 발췌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