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향기나는 ‘해밀타운’ 만들기, 강동 암사3동 현대홈타운

2014.04.28
마을공동체담당관
전화
02-2133-6341

* 강동현대홈타운(해밀타운), 마을공동체사업 참여현황

2011년 공동주택공동체(현대홈타운 공동체모임 '해밀타운', 리본공예)
2012년 마을나눔장터사업(해밀타운<강동현대홈타운  공동체 활성화단체>)
2012년 부모커뮤니티(해밀타운, 향기 나는 마을 "해밀타운" 만들기)
2014년 우리마을프로젝트(해밀 작은 도서관)

 * 관련 글 : 녹색장터, 강동 현대홈타운(해밀타운)_클릭  
                     
리본공예, 강동 현대홈타운(해밀타운)_클릭 
                      
공동육아방, 강동 현대홈타운(해밀타운)_클릭

 

향기나는 ‘해밀타운’ 만들기, 강동 암사3동 현대홈타운

 

 

1

어떻게 만들어졌나?

‘해밀’은 ‘비가 온 뒤 맑게 갠 하늘’을 뜻하는 순 우리말로 암사동 현대홈타운 단지에 살고 있는 주민으로 이뤄진 모임이다. 단지 내 주민커뮤니티 공간을 활용해 어린이 대상 프로그램을 주로 하는 문화센터를 운영하며, 회원은 프로그램을 주로 진행하는 15명 내외이다.

 

모임에서 가장 자랑할 만한 것은?

아파트 단지 맞은편에 모임에서 운영하는 ‘해밀 텃밭’이 있다. 공동으로 재배하고 수확하면서 개인 간의 관계도 깊어지고 함께 누리며 생활하는 것이 모두를 위해 더 좋은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문화센터가 활성화되어 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뿐만 아니라 인근 주택지역에 살고 있는 어린이까지 ‘해밀 타운’모임이 운영하는 센터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활동 초기에는 프로그램 홍보나 강사섭외가 무척 힘들었는데 지금은 스스로 강사를 하겠다고 나서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나 ‘해밀 타운’모임의 활동 사례가 주변지역 아파트 단지로 전파되고 있다. 인근의 아남아파트, 강일3단지 등에서 컨설팅 요청이 있었고, 강사도 보내주고 있다. 공동체 활동에 대한 경험을 점차 확산하고 있다.

 

활동을 하면서 변화한 게 있다면?

주민 스스로 문화센터를 운영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경제관념이 생겨났다. 또 모임이 활성화 된 이후에 부쩍 어린이부터 부모까지 서로 인사하는 모습이 거의 생활화 되었다. 활동이 깊어지면서 서로간의 깊은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관계로 발전되었다.

 

활동 하면서 어려웠던 점이 있었다면?

초기에는 아파트단지 관리실, 입주자대표회의에서 도움을 주지 않아 어려움이 컸다. 공동육아프로그램을 기회로 부녀회실을 문화센터공간으로 재탄생시키며 공간문제를 해결했고, 그 외 필요 환경을 갖춰나갈 수 있었던 것은 회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가능했다.

이런일 했어요 : 재능기부를 위한 해밀방, 자원재활용 "녹색해밀장처", 깨끗한 마을만들기, "해밀환경정화"

 

* 이 글은 '부모, 마을을 만들다'(2013, 서울시)에서 발췌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