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청렴상식]청렴한 영웅 이순신

2012.11.26
감사과
전화
6360-4821

청렴한 영웅 이순신

 

  • 공 사 구별이 뚜렷했던 불별의 성응, 이순신!!
    • 이순신이 훈련원 감독관을 맡고 있었을 때 병조정랑 서익이 자신으 천지를 특진시키려고 이순신을 찾아와서 부탁하자 이순신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뚜렷한 공로도 없이 승진을 시키는 것은 나라의 법도에 어긋다며, 응당 승진해야 할 사람이 승진하지 못하는 불이익을 당하게 됩니다.
    • 직속상관인 성박이 거문고를 만들겠다며 객사 뜰 앞의 오동나무를 베어 보내라고 사켰을 때도 이순신은 "이 나무는 나라의 것이니 사사로이 벨 수 없습니다" 라고 답하였습니다.
    • 하루는 우의정 유전이 그의 화살통을 보고 탐을 내어 달라고 하자 이순신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것을 드리기는 어렵지 않지만 이 일로인해 대감과 제가 더러운 소리를 들을까 두렵습니다. 이 말을 들은 유전은 그대 말이 백 번 옳도다 라며 그냥 돌아갔습니다.
    • 어떤 부정과 불의에도 타협하기를 거부했던 충무공 이순신! 그가 영웅이 된것은 혁신적인 전략과 전술 때문이었지만 사람들이 그를 믿고 따랐던 이유는 그의 청렴함 때문이었습니다.
    • 장부로서 세상에 태어나 나라에 쓰이면 죽기로써 최선을 다 할 것이며, 쓰이지 않으면 들에서 농사짓는 것으로 충분하다. 군세에 아부하며 한 때의 영화를 부리는 것은 내가 가장 부끄럽게 여기는 바이다.-난중일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