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혁신도시 中선전 창업 엑셀러레이터 ‘잉단’ 한국법인 서울유치

2019.06.19
경제정책실투자창업과
전화
02-2133-4753

 

□ ‘아시아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중국의 대표적 혁신도시 선전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창업 액셀러레이터 ‘잉단(IngDan)’이 서울에 한국법인을 설립했다. 린드먼아시아 인베스트먼트와의 합작회사인 ‘잉단-린드먼’으로, 21일(금) 15시 개소식을 갖는다.

 

□ 또, 28일(금)엔 역시 중국 선전시에 자리한 국가공인 스타트업 보육기관인 ‘대공방’과 서울시가 서울창업허브에서 <제조업 데모데이>를 함께 열어 국내 제조업 스타트업의 투자유치와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 이러한 중국 선전시 소재 스타트업 지원 기관과의 협력 가속화는 박원순 시장이 지난 1월 올해 첫 해외순방으로 중국 선전시를 방문, 상호 윈윈 방안 모색을 약속한 이후 맺은 결실이다. 박원순 시장은 당시 중국 선전에서 잉단·대공방·심천만창업광장 등 혁신 창업 관련 기관을 방문해 교류협력 방안을 적극 논의한 바 있다.

 

□ 서울시는 중국 ‘잉단’과 ‘대공방’은 시제품 제조 및 양산에 강점을 가진 글로벌 창업 지원 기관인 만큼, 이번 잉단 한국법인 개소와 데모데이 개최가 우리 스타트업이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 진출에 보탬이 되는 협력 네트워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1() ‘잉단-린드먼개소식우수한 서울 스타트업 발굴해 해외진출 지원>

 

□ 우선 21일(금) 서울창업허브에서 열리는 ‘잉단-린드먼’ 한국법인 개소식에는 캉징웨이 잉단 대표, 김진하 린드먼 아시아 대표, 김태희 서울시 경제일자리기획관이 참석한다. 기업소개와 액셀러레이팅 성공사례 등으로 2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잉단 개요>

▶ 설 립 : 2013년 (대표 : 캉징웨이)

▶ 기관성격 : IoT 및 AI 특화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

▶ 사업분야 : 디자인-시제품제작-마케팅 등 창업 全 단계 지원

▶ 특이사항 : 전자제품 전자상거래 회사인 Cogobuy 그룹의 자회사로서, 다수의 공급망 보유

 

□ 이후 잉단-린드먼은 서울창업허브 내에 사무실을 두고 글로벌 역량을 갖춘 우수한 서울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해 중국을 포함한 해외 시장으로 진출하고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는 계획이다.

 

□ 또한 중국 전문가들을 초청해 국내 창업자들을 대상으로 창업포럼을 개최하고, ‘중국의 창업 플랫폼 성공 모델’을 국내로 확장하는 등 국제적인 교류와 협력 체계 구축에 앞장서게 된다.

 

<28() 대공방 제조업 데모데이, 최종 선정 기업에 최대 3천만원 지원>

 

□ 선전의 대표적인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 대공방은 제조업 스타트업의 투자유치, 우수한 아이디어의 제품화 지원과 판로개척을 위한 데모데이를 6월 28(금)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창업허브에서 진행한다.

 

□ 28일(금), 데모데이 당일에는 115개 기업 중에서 경쟁을 통해 선정된 20여개 기업의 프리젠테이션에 대한 평가를 통해 사업화 가능성을 집중 심사하며, 10~15개 기업을 선정해 최대 3천만원의 제품의 양산 비용을 제공한다.

 

○ 심사위원 : 딩춘파 대공방 대표, 김영준 엔슬파트너스 대표 등 5명

 

○ 지난 5월 우수한 아이디어를 가진 115개의 기업이 데모데이 참가를 신청하였고, 31개 기업을 1차 선발하여 한 달간의 컨설팅을 진행 중이다. 이 중에서 20개 내외의 심사대상 기업을 선정한다.

 

<대공방 개요>

▶ 설 립 : 2014년 (대표 : 딩춘파)

▶ 기관성격 :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

▶ 사업분야 : 입주공간 제공, 액셀러레이팅 및 초기단계 시드투자, 세제품 제작 및 양산 등

▶ 특이사항 : 중국정부 공인을 받은 30개 액셀러레이터 중 하나

 

□ 서울창업허브와 대공방은 최종 선정된 기업 중에서도 총 7개에 대해서는 오는 7~8월에 중국 선전 현지에서 ‘시제품제작 - 양산 – 글로벌 시장 진출’까지 이어지는 원스톱 토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 조인동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지난 1월 선전 방문과 4월 광둥성 대표단 면담 이후 서울에서 ‘잉단-린드먼’ 법인이 설립되는 등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며, “잉단·대공방 등 세계적인 기관들과 협력을 확대하여 경쟁력 있는 서울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가속화하겠다”고 밝혔다.

 

붙 임 1. 잉단-린드먼 개소식 개요 및 대공방 제조업 데모데이 개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