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드라마속가게] 따끈한 라멘 국물이 생각날 때, 나인 ‘구루메’

수정일 | 2015-05-19

tvn 나인장면

 

드라마 안에서 이진욱(박선우 역) 씨와 이승준(한영훈 역) 씨가 구루메 라멘을 맛있게 먹는 장면이 나옵니다. 극중에서 상호명은 ‘하늘’이었지만 실제 촬영 장소는 ‘구루메’라고 하는군요.

 

01

 

 

‘구루메’에 가기 위해 지하철을 타고 상수역(6호선) 1번 출구로 나왔습니다. 직진 후 홍대방면으로 우회전 하니 아기자기한 카페와 음식점이 즐비해 있네요. 또다시 우회전 해 들어와 작은 골목에 진입하니 노란색 현수막이 보입니다. ‘홍대엔 떠먹는 초밥이 있다? 없다?’라고 적혀있는 현수막을 보니 ‘구루메에 도착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어 입가에 미소가 번집니다.

 

02

 

맞습니다. ‘구루메’는 떠먹는 초밥이라는 신메뉴를 개발해 홍보하고 있습니다. ‘초밥을 떠먹는다?’참 재미있는 컨셉인것 같습니다.

03

유리 외벽에 드라마 장소협조 사진이 붙어있습니다.

04

 

 

문을 열고 들어가니 구루메 대표가 사진과 함께 소개되어 있어요. 일본전통요리전문점, 스시전문점 등의 경력이 적혀있네요.

 

05

0706

매장 안은 손님들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아기자기한 소품들과 함께 어우러진 메뉴 소개, 또 겨울느낌이 물씬 나는 인테리어가 인상적입니다.

08

09

주방 모습입니다. 오픈 주방이네요.

 

10

메뉴판에서 검은 마늘 소스로 맛을 낸 ‘쿠로라멘’과 떠먹는 초밥 ‘이로이로’를 선택해 주문했습니다.

11

‘쿠로라멘’은 진한 육수에 쫄깃한 생면을 넣어 검은 마늘로 맛을 낸 일본식 라면입니다. 구루메의 대표 메뉴답게 그 맛이 일품입니다.

 

12

참치와 흰 살 생선 그리고 다양한 야채가 어우러진 떠먹는 초밥, ‘이로이로’. 숟가락으로 떠먹다 보니 회덮밥 같은 느낌도 들고 또 돈부리를 먹는 느낌도 함께 들었습니다. ‘이로이로’를 주문하니 샐러드와 미소된장국이 함께 나왔습니다.

13

식사를 모두 마친 후 갓 볶은 콩으로 내린 아메리카노 커피를 500원에 맛 볼 수 있습니다. 적은 돈이지만 그 돈을 모아 전 세계 어려운 어린이들을 후원하고 있다니 따듯한 마음이 그대로 전해집니다.

 

14

세계 각국의 음식이 퓨전화 되는 경향을 보이면서 업종도 다양해지고 고객층도 부쩍 늘었습니다. 이제 글로벌 음식 전문점은 예비 창업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창업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가장 대표적인 것이 일본음식점이라며 개성이 강한데다 음식이 간소해 번거롭지 않고 한국인의 입맛과 맞는 동시에 이국적이기도 해 일식 고객 저변은 갈수록 넓어질 전망”이라고 내다보고 있습니다.

일식전문점을 오픈할 때 반드시 기억해두어야 할 사항으로 일본문화를 엿볼 수 있는 인테리어와 깔끔한 음식 맛을 꼽고 있는데요, ‘구루메’는 이 둘을 모두 갖춰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겨울이 깊어가면서 따뜻한 국물이 생각날 때 ‘구루메’에 들려보세요. 꽁꽁 언 몸도 마음도 스르르 녹일 수 있을 거예요.

 

 

 

출처 : hopestart 서울시와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운영하는 희망창업 블로그(http://www.hopestart.or.kr/)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진흥실 - 소상공인지원과
  • 문의 2133-5538
  • 작성일 2013-12-0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