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싱글족을 위한 기발한 아이템, 음식점

수정일 | 2015-05-19

싱글족이여! 먹고 자고 즐겨라~!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 마스코트 ‘윌슨’)

 

최근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1인 가구의 수가 1990년 102만 가구에서 2012년 454만 가구를 기록해 무려 4.4배 늘었다고 합니다. 가구 비율로 보면 전체 가구에 23.9%를 차지하고 있는데요. 2025년에는 31.3%까지 늘어날 전망이라고 합니다. 즉 다섯 집 중 한 집은 나 홀로 가구라는 뜻입니다. 이런 1인 가구 수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늘어가는 추세로, 특히 주목해야 할 점은 혼자지만 즐겁게 생활하는 싱글족이 늘어간다는 사실입니다.

 

행복한 싱글라이프를 누리는 싱글 수가 많아지면서 의식주에도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남들의 시선을 전혀 의식할 필요가 없는 1인 식당, 돈도 아끼고 정도 나눌 수 있는 쉐어하우스, 혼자 즐길 수 있는 노래방, 혼자서 다해주는 똑똑한 세탁소, 또 싱글족만을 위한 치맥싱글 세트까지 그 종류만도 나열하기 어려울정도로 세분화 되어있습니다.

 

희망창업 취재단은 싱글족을 위한 공간들을 직접 찾아가 보기로 했습니다. 그 곳에 가면 싱글족을 웰빙족으로 이끄는 주인공들도 만날 수 있겠다는 부푼 희망을 안은 채로 말이죠.

처음 도착한 곳은 1인 식당의 원조, 일본 라멘집 ‘이찌멘’입니다.

1

이찌멘은 신촌 현대백화점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대로변이라 금방 식당을 찾을 수 있었어요.

2

가게 안 좌석은 대부분 1인석입니다. 쉽게 말해 독서실처럼 칸막이가 쳐진 1인 공간에서 혼자 음식을 먹는 방식이에요.

3

이찌멘은 주문부터 계산까지 셀프입니다. 그게 어떻게 가능하냐고요? 그 해법은 바로 이 무인자판기. 자판기에서 식권을 받고 공석 표지판을 확인해요. 자리에 가서 ‘맛 선택 표’를 작성한 후 벨을 누릅니다. 직원이 오면 식권과 표를 건네죠. 잠시 후 주문한 음식이 도착! 맛있게 먹으면 됩니다.

4

음식 도착 후 앞쪽에 설치된 커튼을 치면 누구와도 눈 마주칠 일이 없어 혼자라도 어색하고 민망하지 않아요.

5

꼬들꼬들한 면과 진하고 얼큰한 국물 맛이 일품이네요.

이찌멘의 주요 메뉴인 이찌멘 세트를 맛있게 먹은 후 이명재 대표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습니다.

6

 

Q. ‘이찌멘’는 싱글족을 위한 일본 라멘집이라고 들었습니다. 싱글족을 위한 일본 라멘집을 계획한 이유가 궁금합니다.

A. 제 경험에서 시작됐습니다. 음식점에 혼자 가서 음식을 먹을 때면 주변 시선 때문에 음식이 입으로 들어가는지 어떤지 알 수 없을 만큼 스트레스를 받더라고요. 그래서 도서관처럼 칸막이를 만들면 편하게 혼자 밥을 먹을 수 있겠다고 생각했고 바로 인테리어에 접목시켰습니다.

 

Q. 이찌멘의 인기비결은 외관뿐 아니라 메뉴에도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메뉴의 차별화는 어떻게 두었는지 궁금합니다.

A. 2008년 이찌멘을 오픈했는데요, 초창기에는 메뉴가 하얀 국물라면인 나가사끼짬뽕라면 한가지였어요. 하나의 메뉴로 승부수를 띄운 만큼 최상의 맛을 내기 위해 노력에 노력을 거듭했지요. 먼저 일본으로 날아가 많은 라멘을 맛보았고 나가사끼라면에 대박 느낌이 왔습니다. 음식 맛을 배우려 노력했지만 비법전수는 안된다고 단칼에 거절하더라고요. 한국으로 돌아와 그 맛을 비슷하게 하기 위해 참 많은 라면을 소비했어요.

 

Q. 이용하는 분들의 반응은 어떠한가요? 주로 학생들이 많을 것 같은데요.

A. 가게 앞쪽으로 백화점이 있어 점심에는 직장인 손님이 많이 오시고요, 오후에는 학생 손님이 많아요. 사실 처음에는 가게의 낯선 외관을 보고 ‘이게 뭐야?’라고 말하면서 발길을 돌리는 분도 많이 계셨어요. 하지만 입소문이 나면서 싱글 뿐만 아니라 커플들도 많이 오시더라고요. 그래서 커플들을 위한 공간도 따로 마련하게 되었지요. 손님들이 특별한 자립공간도 좋지만 음식 맛도 훌륭하다고 말씀해주실 때면 커다란 보람을 느낍니다.

 

Q. 앞으로의 계획을 말씀해주세요.

A. 일본식 덮밥 전문점을 차려보려 계획하고 있어요. 지금 생각으로는 미래의 그곳은 현재 이찌멘보다 더욱더 독립된 공간으로 꾸미려 합니다. 아예 여닫이문을 각방마다 설치해 혼자오신 손님들이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해드리고 싶습니다.

 

Q. 싱글족을 위한 창업들이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싱글족을 위한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자에게 먼저 창업을 시작한 선배로서 충고 및 조언 부탁드립니다.

A. 먼저 상권분석을 확실하게 하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아무리 색이 짙은 아이템이더라도 상권이 좋지 못하면 성장하기 힘들어요. 저는 이찌멘 오픈에 앞서 상권을 확인하기 위해 거의 한 달 동안 이 장소에 왔던 거 같아요. 단순히 와서 보는 것과 또 오랜 시간 서서 이동 인구를 확인하는 거는 또 다릅니다. 저와 같은 1인 음식점을 계획한다면 직접 음식을 개발한 후 가게를 차렸으면 좋겠어요. ‘주방장을 따로 두고 하면 되지’라는 생각은 위험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갑자기 음식 맛이 바뀌면 손님들이 금방 알아채 단골손님을 잃을 수도 있거든요.

7

이찌멘

서울시 서대문구 창천동 72-1

02-333-9596

 

 

출처 : hopestart 서울시와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운영하는 희망창업 블로그(http://www.hopestart.or.kr/)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경제
  • 문의
  • 작성일 2013-09-1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